별 / 류인서 > 오늘의 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오늘의 시

  • HOME
  • 문학가 산책
  • 오늘의 시

 (관리자 전용)

☞ 舊. 테마별 시모음  ☞ 舊. 좋은시
 
☞ 여기에 등록된 시는 작가의 동의를 받아서 올리고 있습니다(또는 시마을내에 발표된 시)
☞ 모든 저작권은 해당 작가에게 있으며, 상업적인 목적으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별 / 류인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4,096회 작성일 15-12-10 09:36

본문

 

류인서

 

1
야생의 어린 고독 한 마리 달려가네. 죽은 척하는 초원을 돌멩이마다 옮겨 심으며.
쫑긋한 귀 파란 눈이 그가 가진 야생의 증거.
봄에 태어난 야생은 겨울 무렵 성년이 된다지. 자라면서 꼬리 털끝이 까맣게 변했다.
사람 가까이서 자라 시장거리 소상인처럼 자주 소심하지만
그는 길들여지는 법이 없다. 불쑥 저를 드러낸다.

 

애인은 넓은 초원에서 휘파람으로 야생을 부르는 소년, 소년은 여름 동안 서둘러 성장하려 한다.
감정복사에 능한 꽃들의 날씨와 햇빛 알레르기를 앓는 발자국이 그의 먹잇감이기 때문. 
바람이 바람을 지켜주는 동안 창문 곳곳에서는 봄이 끝나고.

 

2
구름에서 뛰어내리는 비의 무사들,
덮개 없는 삼륜차에 옮겨 타고 낯선 마을로 간다. 
살아남은 모닥불 곁에서 소년이 몸을 말릴 동안
허기진 야생이 거위와 양을 물고 가네.
애인은 그를 쫒아 눈가루가 날아가 쌓인 지붕까지 가려나.
우리는 바위벽 굴속에서 새끼를 껴안은 그의 밤을 함께 훔친 적이 있다
.

 

 


 

류인서~1.JPG

  

1960년 대구 출생
2000년 《시와사람》신인상
2001년 《시와시학》신인상으로 등단
시집 『그는 늘 왼쪽에 앉는다』 『여우』 『신호대기』 등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433건 1 페이지
오늘의 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795 07-19
143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65 11-25
143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67 12-29
143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88 07-07
142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71 08-22
142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06 07-22
142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38 01-18
142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03 07-09
142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34 09-11
142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42 07-09
142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08 07-07
142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72 08-08
142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04 03-07
142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28 07-10
141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19 07-31
141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92 12-09
141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35 08-24
141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17 07-07
141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98 07-14
141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43 07-25
141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01 09-22
141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81 07-15
141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72 07-24
141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59 08-10
140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91 08-28
140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89 07-17
140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63 02-29
140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46 07-22
140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38 08-10
140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13 09-22
140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98 07-13
열람중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97 12-10
140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72 08-21
140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49 08-26
139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36 08-17
139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32 07-23
139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23 07-28
139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04 10-02
139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00 09-21
139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83 12-16
139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81 09-25
139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68 09-10
139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66 07-24
139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45 07-14
138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43 08-27
138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20 09-03
138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15 08-20
138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85 08-07
138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81 08-28
138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80 07-1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