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이 피기 까지는 / 김영랑 (낭송:조정숙)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모란이 피기 까지는 / 김영랑 (낭송:조정숙)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0건 조회 585회 작성일 18-07-02 13:52

본문


소스보기

<center> <iframe width="909" height="510"src="//www.youtube.com/embed/tVQJZze5Vxk?autoplay=1&playlist=tVQJZze5Vxk&loop=1&vq=highres&controls=0&showinfo=0&rel=0&theme=light" frameborder="0"allowfullscreen></iframe></center>

댓글목록

남기선*님의 댓글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한편의 극을 보는듯한
감동이 밀려오네요
조정숙부회장님의 가슴속 뜨거운 열정에
그만 제 가슴마져 뜨거워집니다.

아름다운 조정숙샘
오래 건강하고
더욱 아름다우시길요!!

세인트 님의 영상도 너무나 아름답고
생생합니다.
호숫가 모란이 떠오릅니다.
수고 하셨어요
감사해요 ^^

이재영님의 댓글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모란이 피기까지는...
참 오랜만에 조정숙 샘의 낭송을,
컴으로 감상합니다.
아련하게 아려오는 음성에,
시향 가득 품은 낭송이
새삼스레 이 시가 더욱 좋아집니다.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향일화님의 댓글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곱고 아름다운 감동을 주는
조정숙 부회장님의 좋은
낭송에 붙들려 있는 저녁이
참 행복해집니다
세인트샘의 정성을 느낄 수 있는
아름다운 영상으로
조정숙 샘의 낭송에 정을 입혀주신
멋진 작품 감사합니다~

별빛愛정나래님의 댓글

별빛愛정나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곱고 아름다우신 조정숙 부회장님의
'모란이 피기까지는'  낭송 듣다보니
맑고 청아한 목소리에 
마음까지  정화되는듯 합니다.
아름다운 영상까지 너무 멋진작품예요.
많은 사람에게 감동을 주고 따뜻함 한자락씩
선물이 될  멋진 낭송에 빠졌다 갑니다. ^^

surri님의 댓글

surr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모란이 피기까지는~~조정숙낭송가님의 시를 들으면
시들었던 모란이 다시 깨워 피어날 것만 같아요

아름다운 모습만큼
아름다운 목소리와 함께
시원한 물줄기가 내 가슴으로 흐르는듯 합니다~~

choss님의 댓글

chos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모란이 피기까지는' 
낭송 듣다보니  곱고 아름다우신 조정숙 부회장님의
맑고 청아한 목소리에 
마음까지 정화되는듯 합니다.

역시 심금을 울리는 신의 소리~~~

곽귀자님의 댓글

곽귀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김영랑 선생님의 모란이 피기까지는 을

조정숙부회장님의 아름다운 목소리로 듣는 오늘아침입니다. 
샘님의 애절함이 모란의 모습과 아른거립니다.
아름다운 영상과 시낭송 잘 감상했습니다
감사합니다.

Total 15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5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11-02
14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 10-25
13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7 10-22
12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10-18
11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4 10-02
10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7 10-02
9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7 09-27
8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5 09-03
7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2 09-03
6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4 08-03
5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2 08-01
4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9 07-04
열람중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6 07-02
2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 06-21
1 세인트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7 06-1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