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편지 - <황동규> > 책속의 한 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책속의 한 줄

  • HOME
  • 지혜의 향기
  • 책속의 한 줄

(운영자 ; 배월선)

 

, 소설, 광고, 영화 등에서 감명깊게 본 짧은 문안, 대사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즐거운 편지 - <황동규>

페이지 정보

작성자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809회 작성일 18-03-19 03:42

본문





.

소스보기

<center><img width="499" height="373" alt="" src="http://ssun4u.cafe24.com/gif/ssun_poe_132.gif"><br><br> <embed width="100" height="30" src="http://www.parkchisung.com/music/SusanJacks_Evergreen.wma" type="audio/x-ms-wma" allowscriptaccess="never" allownetworking="internal"><br><br>.</center>

댓글목록

양현주님의 댓글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ssun 영상 작가님 좋은 저녁입니다
내가 좋아하는 시, 언제 읽어도 동감되는 그런 시,

저는 1연이 좋습니다

내 그대를 생각함은
항상 그대가 앉아있는 배경에서
해가 지고 바람이 부는 일처럼
사소한 일일 것이나
언젠가
그대가 한없이 괴로움 속을 헤매일 때에
오랫동안 전해오던 그 사소함으로
그대를 불러 보리라

특히 이 부분^^
 
"해가 지고 바람이 부는 일처럼
사소한 일일 것이나"

엄마가 아이를 생각하고 걱정하는 것처럼
누군가를 생각하는 것이 일상처럼 사소해지려면
사랑은 무척 깊어야 겠지요
멋진 시

ssun님의 댓글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책 속의 한 줄' 올리는 곳이라..

詩에 문외한인 제가 깊게 생각할 겨를 도 없이
고른 짧은 시구절입니다
특히 영상과 잘 맞는지를 우선으로 생각합니다^__^
시간이 모자라기 때문에 시인님들께서
이곳에 올려 주시는 시들 중에
제 눈에 들어오는 시구절을 골라서 만들고 있죠
이 시는 구시마을 게시판 '테마시 모음'에서 가져왔습니다
(요즘은 gif 만드는 일에 흥미를 느끼고 있어요.. 가볍고 자연스러운..)


봄인데 오늘은 눈이 왔네요
쌀쌀한 날들입니다
 
건강 조심하세요... 양현주 시인님

Total 77건 1 페이지
책속의 한 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7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12-12
76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2-06
75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11-27
74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1-25
73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11-25
72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 11-23
71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1-19
70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7 11-15
69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11-14
68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11-14
67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4 11-07
66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1-07
65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11-01
64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11-01
63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0-31
62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10-31
61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10-22
6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 10-19
59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 10-16
58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10-16
57 양현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 10-16
56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09-27
55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8 08-25
54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1 06-10
53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8 05-25
52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7 04-23
51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1 04-20
50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6 04-11
49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8 04-09
48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4 03-28
47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6 03-28
열람중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0 03-19
45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6 03-16
44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0 03-03
43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6 02-28
42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4 02-24
41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6 02-17
40 brod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8 02-12
39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9 02-08
38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3 02-06
37 허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8 02-05
36 ss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6 01-30
35 배월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7 01-26
34 magp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8 01-23
33 magp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2 01-23
32 영동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3 01-16
31 배월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4 12-24
30 최정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0 12-15
29 조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0 12-11
28 영동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1 12-0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