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우 시인, 시인 시대 낭송회장 선임 축하 > 시마을가족 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가족 동정

  •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가족 동정

시마을 가족의 경조사, 수상, 승진, 개업, 문학모임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좋은 일에는 축하를, 궂은 일에는 따뜻한 위로를 나눠주세요^^) 

이혜우 시인, 시인 시대 낭송회장 선임 축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시향운영자 댓글 8건 조회 445회 작성일 18-01-22 19:53

본문

알려드립니다.

삼 동 겨울도 시인들의 펜 끝에 녹아 봄으로 오고 있습니다.

그간 안녕하시지요.

이번에 이혜우 시인이 시인 시대 낭송회의 제7대 회장으로 선임되었습니다.

아래와 같이 회장 이, 취임식을 하오니 바쁘셔도 부디 참석하시어

더욱 보람 있는 행사로 빛내주시기 바랍니다.

                              아래

날자; 20180208() 오전 11; 30

장소; 종로3가 구 피카디리극장 6(청수장)

오시는 길; 전철 1, 3, 5호선 1, 2, 1~2번 출구

시인시대 낭송회 회장 이혜우

사무국장 정영례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01-25 14:38:18 시의 향기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시향운영자님의 댓글

시향운영자 작성일

시간허락되시는 문우님
축하하는마음으로
부디 참석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선근님의 댓글

김선근 작성일

이혜우 운영자님께서 시인 시대낭송회의 제7대 회장으로 선임되심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늘 뜨거운 열정으로 젊은이보다 왕성하게 문학활동을 하시는 시인님
멋진 회장님 되시길 기원드립니다
거듭 축하드립니다

안국훈님의 댓글

안국훈 작성일

시인 시대낭송회 제7대 회장으로 선임되심을
심축드립니다
좋은 결실 맺는 한 해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셀레김정선님의 댓글

셀레김정선 작성일

이혜우시인님께서
시인 시대낭송회 회장님으로 선정되심을 진심을 다해 축하드립니다
임기중 풍성한 성과 이루시길 기원합니다^^

정심 김덕성님의 댓글

정심 김덕성 작성일

이혜우시인님
시인 시대낭송회의 제7대 회장으로 선임되심을
진심으로 축하의 말씀을 드리며 큰 축하의 박수를 보냅니다.
임기중 많은 결실을 얻으시기를 기원합니다.

양현주님의 댓글

양현주 작성일

이혜우 운영자님
시인시대 낭송회 회장님 되신것 축하드립니다^^
성황리에 취임식 하시길 바랄게요

하영순님의 댓글

하영순 작성일

이혜우 시인님 축하합니다

김계반님의 댓글

김계반 작성일

축하드립니다. 이혜우 시인님

Total 58건 1 페이지
시마을가족 동정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8 유문호 53 09-18
57 허영숙 77 08-07
56 창작시운영자 683 07-03
55 운영위원회 96 07-09
54 허영숙 206 06-17
53 창작시운영자 1204 05-20
52 창작시운영자 385 04-18
51 운영위원회 232 04-24
50 조경희 522 04-13
49 賢松 장현수 260 03-28
48 시향운영자 369 03-19
47 창작시운영자 636 02-08
46 창작시운영자 1401 01-29
열람중 시향운영자 446 01-22
44 창작시운영자 1324 01-22
43 창작시운영자 1398 01-02
42 창작시운영자 1258 01-02
41 창작시운영자 1265 01-02
40 시향운영자 479 12-29
39 시세상운영자 1064 11-28
38 시세상운영자 977 11-08
37 시세상운영자 707 11-06
36 시세상운영자 605 09-21
35 책벌레09 583 06-16
34 강태승 877 11-24
33 관리자 851 11-10
32 시마을동인 1330 04-18
31 운영위원회 617 07-19
30 이임영 626 06-22
29 이시향 838 05-13
28 낭송작가협회 1191 06-06
27 시마을동인 2142 11-07
26 작가시운영자 2186 06-15
25 작가시운영자 1534 04-03
24 작가시운영자 1475 12-03
23 시마을동인 1584 09-29
22 창작시운영자 939 04-28
21 창작시운영자 1519 02-27
20 창작시운영자 1701 01-01
19 창작시운영자 1370 12-30
18 창작시운영자 1828 12-02
17 창작시운영자 2049 11-22
16 조경희 1033 09-08
15 조경희 1246 06-09
14 조경희 1863 03-02
13 조경희 1527 02-03
12 작가시회 1592 11-18
11 작가시회 1172 11-06
10 작가시회 1388 07-29
9 작가시회 1807 07-0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