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 김영희(찬란한빛)님 조명희 전국시낭송대회 대상 수상 > 시마을가족 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가족 동정

  •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가족 동정

시마을 가족의 경조사, 수상, 승진, 개업, 문학모임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좋은 일에는 축하를, 궂은 일에는 따뜻한 위로를 나눠주세요^^) 

축!!! 김영희(찬란한빛)님 조명희 전국시낭송대회 대상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위원회 댓글 8건 조회 231회 작성일 18-04-24 18:40

본문

시마을에서 많은 활동을 하시는 김영희님 (찬란한빛)님께서 진천 조명희 전국시낭송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하셨습니다 축하드리며 고운 낭송이 많은 사람들의 가슴에 깊은 울림을 주리라 봅니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04-27 09:45:29 낭송시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저별은☆님의 댓글

저별은☆ 작성일

찬란한빛님~
크게 크게 축하의 박수를 드립니다!!!!!
남다르신 감동으로 가슴속 깊은곳의 뜨거움을
이끌어 오르게 하시는 을림 그칠줄 모르는 열정과
무단하신 노력으로 이루신 대가의 정신 존경스럽습니다
훌륭하십니다 기회되면 꼭 찻아가 빛님의 낭송을 듣고 싶습니다
멋진빛님 더욱 건강하시고 아름다운 삶을 더욱 멋지게 승화 시키시기를 빕니다 ~

찬란한빛e님의 댓글의 댓글

찬란한빛e 작성일

저별은별님,
축하의 그 박수 서서 큰 기쁨으로 받습니다.
언제나처럼 기운을 북돋아 주시는 그 진정성에 늘 감동으로 만납니다.
빈 시간을 비워두지 않고 채우다 보니 이런 영광이 찾아 왔네요.
격려와 애정과 관심에 크게크게 고마워합니다.
28일 토요일, 함께 걷는 대전길엔 정이 더욱 샘솟을 듯 합니다.
고맙습니다.

향일화님의 댓글

향일화 작성일

찬란한빛샘 진심으로 축하축하드려요~
아름다운 모습과 목소리로 그날의 주인공이 되셨네요
김명희 선생님의 아름다운 도전과 열정이
그날 환한 미소의 영광을 얻을 수 있었겠지요
시마을 가족으론 8년 전에 포석대회에서
국현진 샘이 대상을 받고 이번에
찬란한빛 샘이 시마을에 큰기쁨을 안겨주셨네요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 시마을에서도 좋은 낭송으로
자주 뵙길 기대해 봅니다~

찬란한빛e님의 댓글

찬란한빛e 작성일

어머나! 향일화고문님께서
이렇듯 화려히 이곳에 제 이야기를 올려주셨군요.
황송하고
더 말할 수 없는 고마움에
부끄러움과 함께 고개가 떨궈지네요.
시낭송가의 대 선배님으로
이처럼 내리신  따뜻한 정과 진정의 축하와
올려주신 그 수고에
그 고마움을 만피트 상공에 내걸며 고마워합니다.

최정신님의 댓글

최정신 작성일

노을이 아름답게 스미는 것은
꿈을 꿀 수 있는 잠시 후가 기다린다는 의미...
눌 도움의 손길을 주신 빛님...축하해요 많이 많이!~~

찬란한빛e님의 댓글의 댓글

찬란한빛e 작성일

아구머니나~ 깜놀입니다.
시마을 운영위회 고문님께서 귀한걸음으로 축하를 드리우고 가셨군요.
최정신시인님의 아름다운 시적 표현에 뭐라 표현해얄지 말이 모자랍니다.

노을이 아름답게 스미는 것은
꿈을 꿀 수 있는 잠시 후가 기다린다는 의미..

꿈꾸는 삶이 좋아
꿈을 놓지않고 품고 살다보니
꿈이 현실로 오곤해서...

소소한 그 꿈들을 내 몰지 않았더니
제 속에서 자리잡고 저와 함께 살아가고 있네요.ㅎ

노을빛속에 아직도 생생히 살아 있음에 감사를 드린답니다.
살아 있음에 제게 찾아드는 행복감이 벅차서, 주체를 못해서 이렇게 요란을요, ㅎ
고웁게 보내주시는 축하에 두손 가지런히 모아 고개숙여 감사드립니다.

양현주님의 댓글

양현주 작성일

찬란한빛님
멋진 낭송가님이 되셨군요
대상은 아무나 받는 것이 아닌데 말이지요 큰 일 내셨습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옷도 이뻐요^^
대전 오신다지요 28일 대전 출사 때 반갑게 뵙겠습니다

찬란한빛e님의 댓글의 댓글

찬란한빛e 작성일

하이고 울 양현주시인님,
축하를 앞세워 쪼르르 달려와 주셨군요,
화사한 모습으로 달려오시는 그 모습이 상상됩니다.
고맙고 반갑고 기쁨입니다.

상상치도 못했던 큰 일에 어안이 벙벙,
절제를 못한 감정의 폭발이 자랑으로 갔습니다요.ㅎ
그럼에도 불구하고 곱게 봐주시고
축하도 아낌없이 보내주심에 감격해 합니다.

대전에도 초대해 주심은 더욱 감사하고요.
고맙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Total 58건 1 페이지
시마을가족 동정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8 유문호 53 09-18
57 허영숙 77 08-07
56 창작시운영자 683 07-03
55 운영위원회 96 07-09
54 허영숙 206 06-17
53 창작시운영자 1203 05-20
52 창작시운영자 385 04-18
열람중 운영위원회 232 04-24
50 조경희 521 04-13
49 賢松 장현수 260 03-28
48 시향운영자 369 03-19
47 창작시운영자 636 02-08
46 창작시운영자 1401 01-29
45 시향운영자 445 01-22
44 창작시운영자 1324 01-22
43 창작시운영자 1397 01-02
42 창작시운영자 1258 01-02
41 창작시운영자 1265 01-02
40 시향운영자 479 12-29
39 시세상운영자 1064 11-28
38 시세상운영자 977 11-08
37 시세상운영자 707 11-06
36 시세상운영자 604 09-21
35 책벌레09 583 06-16
34 강태승 876 11-24
33 관리자 851 11-10
32 시마을동인 1330 04-18
31 운영위원회 617 07-19
30 이임영 625 06-22
29 이시향 838 05-13
28 낭송작가협회 1191 06-06
27 시마을동인 2142 11-07
26 작가시운영자 2186 06-15
25 작가시운영자 1533 04-03
24 작가시운영자 1475 12-03
23 시마을동인 1584 09-29
22 창작시운영자 939 04-28
21 창작시운영자 1518 02-27
20 창작시운영자 1701 01-01
19 창작시운영자 1370 12-30
18 창작시운영자 1828 12-02
17 창작시운영자 2049 11-22
16 조경희 1033 09-08
15 조경희 1246 06-09
14 조경희 1863 03-02
13 조경희 1526 02-03
12 작가시회 1592 11-18
11 작가시회 1171 11-06
10 작가시회 1388 07-29
9 작가시회 1807 07-0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