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 허영숙 시인 2016년 창작지원금 지원 대상자 선정 > 시마을가족 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가족 동정

  •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가족 동정

시마을 가족의 경조사, 수상, 승진, 개업, 문학모임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좋은 일에는 축하를, 궂은 일에는 따뜻한 위로를 나눠주세요^^) 

축!! 허영숙 시인 2016년 창작지원금 지원 대상자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경희 댓글 38건 조회 1,899회 작성일 16-03-02 16:38

본문

허영숙 시인 2016년 창작지원금 지원 대상자 선정

 

 

우리 동인으로 활동하시는 허영숙 시인께서

부산문화재단으로부터 시부문 창작지원금 대상자에 선정되셨습니다

시마을동인은 물론 시마을을 위해서도 좋은소식이기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기쁜 마음으로 축하드립니다

 

바코드에 이어

올 해 발간 될 허영숙 시인의 제 2시집을 기대합니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7-08-14 17:23:07 시마을동인의 시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조경희님의 댓글

조경희 작성일

따끈따끈한 소식
기쁜 마음으로 축하드립니당^^
첫 시집도 좋았는데,
많은 독자들이 올 해 나올 시집도  기대할 듯합니다
츄카츄카~~*^^*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공지로 축하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조경희 동인 부회장님~

열심히 글 쓰겠습니다

최정신님의 댓글

최정신 작성일

허영숙시인...하늘 땅...우주보다 더 크게 축하해요
시인이 기금으로 책내는 거 만큼 자랑스런 일 있을까요

오래 독자에게 사랑받고 회자되는 시집 기대할께요!!!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좋은 시로 보답하겠습니다
환한 봄날 되세요~

산저기 임기정님의 댓글

산저기 임기정 작성일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허영숙시인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모임에서 봅시당. 갑장~

金富會님의 댓글

金富會 작성일

축하드려요^^
두 번째 시집  기대합니다..짱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김부회 시인님
두 번째 시집 기대 너무 하지 마시고요~

김선근님의 댓글

김선근 작성일

부산문화재단 시부문 창작지원금 대상자에 선정되심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김시인님
좋은 시로 시집을 내야 될텐데 숙제 하나 안은 기분입니다~

이종원님의 댓글

이종원 작성일

좋은 작품들을 곧 지면으로 곱씹을 수 있게 되겠네요..
생각만으로도 즐거운 일입니다. 포털 녹색창에 검색순위 1위로 올라서시기를....
축하드립니다. 허시인님!!!!!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올해는 시쓰기에 몰입해야 할 것 같습니다

香湖님의 댓글

香湖 작성일

부러워 웃고 좋아서 웃습니다
책장에 좋은 시집 하나 더 꽂일 날을 기다립니다

글구 이종원시인님은 뭐한데?
인천시에 가서 맡겨놓은 것 달라고 혀요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빨리 등단하셔서
좋은 시집 뵙기만을 기다리겠습니다. 시인님

박커스님의 댓글

박커스 작성일

축하드립니다.허시인님.^^ 화팅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박시인께서도 빨리 등단하셔서
좋은 시집 내시기를 바래요

안희선님의 댓글

안희선 작성일

뒤늦게 참, 반가운 소식을 접하네요

축하드립니다

제 2 시집이 기대됩니다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안시인님
잘 지내시죠
고맙게도 기금을 받게 되었네요. 좋은 시집으로 보답해야 할 듯 합니다
챙겨주셔서 고맙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손성태님의 댓글

손성태 작성일

축하드려요!!
허시인님의 시에 대한 열정을 공적 기관에서 인정하는군요.!!
참 기쁜 소식!!
두번째 시집이 기대됩니다.
창작시방에도 팡파레 부탁해요. 조경희 시인님~
시마을 소식란에도요!!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손회장님 고맙습니다
좋은 시집으로 보답하겠습니다
공지는 여기 올려두는 것만으로도 영광입니다^^

이경호님의 댓글

이경호 작성일

기쁜 마음으로 다시 축하합니다.
이번 기회에 창작기금에 대해서도 잘 알게 되었습니다!
엄지 척!!! bd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이경호 시인께서도 좋은 시 쓰시니
등단하시고 문예지에 시 많이 실으시고
기금 받아 시집도 내시고 그럴 것이라 봅니다
고맙습니다

문정완님의 댓글

문정완 작성일

인사가 늦었습니다 허영숙시인님
축하드립니다 좋은 시를 쓰시는데 당연한 결과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두번째 시집이 나오신다니
기대가 큽니다.
허영숙시인님을 알아보고  창작기금을 주었다고 하니 제가 부산시장한테 호통을 안쳐도 되겠습니다 ㅋ

주말 가족과 즐겁게 보내십시오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잘 지내시지요
요즘 글이 안보이네요. 문시인님의 글을 기다리는 사람이 많습니다
자주 좀 보여주시기를 바랄게요
동인방에도 좀 올려주시고요
격려해주셔서 고맙습니다

힐링님의 댓글

힐링 작성일

오랫만에 인사를 올립니다.
무엇보다 축하의 소식에 박수를 보냅니다.
올곧고 고운 시심의 백미를 뽑아내는 그 수고와 노력에 결실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아름다운 산고의 제2의 시집에 세상에 나온다니
한없이 설레이고 가슴이 벅찹니다.
그만큼 시인님께서 무한의 힘을 느기게 하는 저력을 가졌기에
부산에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았으리라 믿습니다.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힐링 시인님  잘  지내시죠
축하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좋은 시를 담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창작방에서  시인님의 시 자주 뵙기를 소망합니다
따스한 봄날 되세요~

현상학님의 댓글

현상학 작성일

감축드립니다.

허영숙님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잘 지내시지요
요즘 창작방에서 우리 최 시인님 글 읽는 즐거움이 큽니다
좋은 시 자주 올려주시고
곧 등단소식도 주시리라 봅니다

시후裵月先님의 댓글

시후裵月先 작성일

좋은 소식을 이제야 알게 됩니다
두 번째 시집이 무척 기대됩니다
시향이 부산으로부터 출발하여 산수유처럼 방방곡곡 번져가리라
봄소식과 맞물려 시마을이 환하십니다 축하드립니다 시인님^^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잘 지내시지요
작가의 시 방 운영하시느라 고생이 많으십니다

시인님의 두 번째 시집도 빨리 뵐 수 있기를 바래요
봄에 상큼하게 만나요 ^^

박미숙님의 댓글

박미숙 작성일

미안해요 미안해요 마음만큼 행동이 따라주지 못하는 굼뜸때문에  이제야 축하를 전해요 진심 축하 기대 만땅입니다 ^♡^ ;;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마워요. 말 안해도 알지잉

惠雨/김재미님의 댓글

惠雨/김재미 작성일

허영숙 시인님 늦었지만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저도 무척 기대됩니다.
꽃들이 만개하듯 시집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늘 문운이 함께하시길 빕니다.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미소가 어여쁜 님이 오셨네요
잘 지내시지요
시집 나오면 한 권 보내드리겠습니다 ^^

박일님의 댓글

박일 작성일

재충전의 동기가 되시길요.
그래요.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고맙습니다. 시인님의 2시집도 기대합니다

향일화님의 댓글

향일화 작성일

허영숙 시인님의 좋은 소식을 전해듣고
뵈었을 때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는 마음 표현은 했지만
이곳에서 축하의 마음을 흘리지 못한 것을 이제야 보았네요
긴 세월 허시인님의 시의 감성을 부러워하는
제겐 스승 같은 분이시기에
이리 좋은 소식에 정말 행복해집니다.
멋진 시집 기다리고 있을게요^^

허영숙님의 댓글의 댓글

허영숙 작성일

그동안 시에 대해 게을렀는데
좀 열심히 하라는 뜻인 것 같습니다
챙겨주셔서 고맙습니다^^

Total 61건 1 페이지
시마을가족 동정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1 창작시운영자 183 11-08
60 창작시운영자 284 10-22
59 창작시운영자 266 10-15
58 유문호 134 09-18
57 허영숙 121 08-07
56 창작시운영자 733 07-03
55 운영위원회 173 07-09
54 허영숙 239 06-17
53 창작시운영자 1241 05-20
52 창작시운영자 424 04-18
51 운영위원회 270 04-24
50 조경희 570 04-13
49 賢松 장현수 358 03-28
48 시향운영자 409 03-19
47 창작시운영자 707 02-08
46 창작시운영자 1434 01-29
45 시향운영자 487 01-22
44 창작시운영자 1379 01-22
43 창작시운영자 1432 01-02
42 창작시운영자 1296 01-02
41 창작시운영자 1294 01-02
40 시향운영자 508 12-29
39 시세상운영자 1101 11-28
38 시세상운영자 1007 11-08
37 시세상운영자 750 11-06
36 시세상운영자 630 09-21
35 책벌레09 606 06-16
34 강태승 902 11-24
33 관리자 882 11-10
32 시마을동인 1358 04-18
31 운영위원회 649 07-19
30 이임영 649 06-22
29 이시향 865 05-13
28 낭송작가협회 1224 06-06
27 시마을동인 2187 11-07
26 작가시운영자 2211 06-15
25 작가시운영자 1566 04-03
24 작가시운영자 1515 12-03
23 시마을동인 1620 09-29
22 창작시운영자 965 04-28
21 창작시운영자 1550 02-27
20 창작시운영자 1740 01-01
19 창작시운영자 1404 12-30
18 창작시운영자 1856 12-02
17 창작시운영자 2078 11-22
16 조경희 1067 09-08
15 조경희 1280 06-09
열람중 조경희 1900 03-02
13 조경희 1558 02-03
12 작가시회 1625 11-1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