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6회 방정환 문학상 수상을 축하합니다. > 시마을가족 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마을가족 동정

  •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가족 동정

시마을 가족의 경조사, 수상, 승진, 개업, 문학모임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좋은 일에는 축하를, 궂은 일에는 따뜻한 위로를 나눠주세요^^) 

제26회 방정환 문학상 수상을 축하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시향 댓글 8건 조회 865회 작성일 16-05-13 09:32

본문

 

빈삼각 곽해룡 시인께서

26 방정환 문학상을 받게 되었습니다.

 

함께 축하 주시고

5 28 토요일 오후 3시에 시상식이 있으니

참여 가능하신 선생님께서는

참여 하여 축하 주시길 바랍니다.

 

시마을 아동문학방의 기쁨

다시 한번 축하합니다.

 

[이시향 올림]






11.jpg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7-08-14 18:07:30 아동문학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이포님의 댓글

이포 작성일

축하합니다. 곽해룡 시인님.
앞으로도 빛 중에 날아오르는 새 처럼
세상에 빛나는 아름다운 시인이 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행운을 빕니다.

책벌레09님의 댓글

책벌레09 작성일

축하합니다.
빈삼각 선생님이야말로 21세기의 진정한 방정환 선생이십니다.

다른 동시집은 안 읽어도
빈삼각 선생님의 동시집은 모두 구입해서 감상했습니다.
좋은 동시를 쓰는 시인이 좋은 동시를 알아보는 것이죠.^^;
언젠가는 큰일 내실 거라, 생각했었는데
이렇게 빨리 올 줄은 몰랐습니다.

앞으로도 다른 동시집은 안 읽더라도, 빈삼각 선생님의 동시집은
꼭 구입해서 감상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민낯님의 댓글

민낯 작성일

방정환문학상을 수상하심에 크게 축하드립니다.곽해룡시인님
그리고 소식 전해주신 이시향시인님 감사합니다.
곽해룡시인님께서는 우리나라 동시계의 큰 별이십니다.

도래님의 댓글

도래 작성일

전통을 자랑하는 방정환 문학상!
그 빛나는 영예를 안으신 곽해룡시인님!
진심으로 경하드립니다.
이미 인정 받으신바 탄탄한 필력으로
독자 사랑 듬뿍 받으시고
한국 문학사에 독보적인 별이 되시길 빕니다.

이시향시인님을 비롯하여
시마을 아동문학방의 큰 경사입니다.

용담호님의 댓글

용담호 작성일

네 축하드립니다. 시마을 아동문학가의 대 경사입니다 사랑합니다.

살구마을님의 댓글

살구마을 작성일

축하드립니다
대단하십니다^^

달팽이걸음님의 댓글

달팽이걸음 작성일

빈삼각 곽해룡 시인님

방정환 문학상 수상을
축하합니다!

오영록님의 댓글

오영록 작성일

축하합니다. 선생님//
에고 동시를 다시 써 볼까요..ㅋㅋ
참 대단하십니다.~~
무궁한 발전기원합니다.

Total 61건 1 페이지
시마을가족 동정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1 창작시운영자 183 11-08
60 창작시운영자 284 10-22
59 창작시운영자 266 10-15
58 유문호 134 09-18
57 허영숙 121 08-07
56 창작시운영자 733 07-03
55 운영위원회 173 07-09
54 허영숙 239 06-17
53 창작시운영자 1242 05-20
52 창작시운영자 424 04-18
51 운영위원회 270 04-24
50 조경희 571 04-13
49 賢松 장현수 358 03-28
48 시향운영자 409 03-19
47 창작시운영자 707 02-08
46 창작시운영자 1434 01-29
45 시향운영자 488 01-22
44 창작시운영자 1380 01-22
43 창작시운영자 1433 01-02
42 창작시운영자 1296 01-02
41 창작시운영자 1295 01-02
40 시향운영자 508 12-29
39 시세상운영자 1101 11-28
38 시세상운영자 1007 11-08
37 시세상운영자 751 11-06
36 시세상운영자 631 09-21
35 책벌레09 606 06-16
34 강태승 903 11-24
33 관리자 882 11-10
32 시마을동인 1358 04-18
31 운영위원회 650 07-19
30 이임영 649 06-22
열람중 이시향 866 05-13
28 낭송작가협회 1224 06-06
27 시마을동인 2188 11-07
26 작가시운영자 2211 06-15
25 작가시운영자 1566 04-03
24 작가시운영자 1515 12-03
23 시마을동인 1620 09-29
22 창작시운영자 966 04-28
21 창작시운영자 1551 02-27
20 창작시운영자 1740 01-01
19 창작시운영자 1405 12-30
18 창작시운영자 1856 12-02
17 창작시운영자 2078 11-22
16 조경희 1067 09-08
15 조경희 1281 06-09
14 조경희 1900 03-02
13 조경희 1559 02-03
12 작가시회 1625 11-18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