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우수창작시

     (관리자 전용)

☞ 舊. 우수창작시

 

미등단작가의 시중에서 선정되며, 월 우수작 및 연말 시마을문학상 선정대상이 됩니다

 우수 창작시 등록을 원하지 않는 경우 '시로여는세상' 운영자에게 쪽지를 주세요^^

(우수 창작시에 옮겨진 작품도 퇴고 및 수정이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84 (3) 손성태 04-27 419
2783 변두리로 그린 풍경 (4) 라라리베 04-26 435
2782 미완(未完) (6) 시엘06 04-26 878
2781 기억의 숙취 (4) 붉은나비 04-26 585
2780 북항 (13) 활연 04-26 627
2779 703호 (22) 김 인수 04-26 535
2778 아낌없이 혹은 악착같이 (2) 이장희 04-26 419
2777 하나빼기 (1) 창동교 04-26 511
2776 나무의 걸음 박성우 04-25 458
2775 이면(裏面) 이포 04-24 564
2774 궤櫃 (1) 잡초인 04-21 570
2773 손등 (4) 오드아이1 04-21 636
2772 살아 있는 사물 (2) 자운0 04-21 575
2771 시 발 (2) 구름조금 04-20 620
2770 이내 (11) 김 인수 04-20 668
2769 여유 (6) 이장희 04-19 572
2768 북악산 엉덩이 바위 (2) 맛살이 04-19 433
2767 모둠냄비에 낮술 한 잔 /추영탑 (8) 추영탑 04-19 445
2766 민낯, 선(善), … 손성태 04-19 466
2765 시 도둑 (2) 자운0 04-19 525
2764 바위섬을 옮기며 박성우 04-17 534
2763 미스터리 느와르 (4) 한뉘 04-17 584
2762 자갈치 (1) 정국희 04-17 448
2761 먼지 그, 한숨 자락 (1) 잡초인 04-17 566
2760 홍어 아무르박 04-15 539
2759 나와 남이 되는 것 헤엄치는새 04-14 493
2758 (이미지 1) 꽃 겨운 오후 (1) 이포 04-14 663
2757 (이미지12) 외할머니 (2) 자운0 04-14 585
2756 (이미지 10) 펄 이포 04-14 597
2755 <이미지 4> 노아 명주5000 04-13 555
2754 <이미지 10> 인간의 뿌리 명주5000 04-13 590
2753 (이미지 8)점 아무르박 04-13 456
2752 <이미지1> 벚나무 밑에서 (8) 현탁 04-12 645
2751 【이미지6】바오바브 (7) 활연 04-12 675
2750 <이미지 1> 스물 (2) 붉은나비 04-12 471
2749 【이미지11】염鹽 (2) 잡초인 04-12 543
2748 (이미지 5) 균열 (crack) 이포 04-12 610
2747 [이미지]심장을 향하여 이분음표 04-12 434
2746 <이미지 7> 나이테 (6) 소낭그 04-12 518
2745 <이미지 1 > 분홍 오드아이1 04-12 496
2744 (이미지 14) 까뭇한 맛 이포 04-11 614
2743 【이미지8】매물도에서 (14) 활연 04-11 729
2742 <이미지4,12> 4월의 크리스마스 (2) 붉은나비 04-11 459
2741 (이미지7)옹이 초보운전대리 04-11 441
2740 <이미지 7> 지문 읽기 달팽이걸음 04-11 553
2739 (이미지 3)꿈길 아무르박 04-10 422
2738 <이미지 13> 천국으로 가는 계단 (8) 시엘06 04-10 642
2737 (이미지12)등 뒤의 봄 (10) 한뉘 04-10 526
2736 (이미지1) 꽃길 목조주택 04-10 521
2735 (이미지 12) 반영 이포 04-10 548
2734 【이미지4】희망 혹은 절망 (6) 잡초인 04-10 600
2733 (이미지13)뜨거운 꽃 (1) 초보운전대리 04-10 475
2732 (이미지 13) 화서(花序) 최경순s 04-10 668
2731 <이미지13 > 이 세상 꽃 중에서 달팽이걸음 04-10 430
2730 (이미지 4) 나무고래 별자리 이포 04-09 599
2729 (이미지 10) 오독과 난독 달팽이걸음 04-09 396
2728 <이미지 11> 세상안으로 내던져지다 붉은나비 04-08 521
2727 (이미지1) 다시 여자 자운0 04-08 635
2726 (이미지 7) 숨결 한 토막 이포 04-08 551
2725 【이미지10】각인 (6) 활연 04-07 624
2724 < 이미지 3 > 정체 오드아이1 04-07 578
2723 【이미지1】수목장(樹木葬) (8) 동피랑 04-07 658
2722 (이미지 3) 물거울 물끄러미 (2) 이포 04-07 570
2721 [이미지8] 잠시 나타났다 사라지는 (1) 미스터사이공 04-07 581
2720 【이미지9】문화부 대기자 (4) 동피랑 04-07 485
2719 (이미지11)친숙과 낯섦 사이 (13) 한뉘 04-07 691
2718 (이미지 4) 24시 (3) 무의(無疑) 04-07 453
2717 <이미지1>벚꽃 장모님 (1) 초보운전대리 04-07 454
2716 무표정 (2) 오드아이1 04-13 526
2715 Not-so-super Mario (2) 이주원 04-13 446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