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편지·일기

(운영자 : 배월선)

☞ 舊. 편지/일기    ♨ 맞춤법검사기

 

▷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작성일 : 18-06-06 01:06
 글쓴이 : 동백꽃향기
조회 : 71  


현충일 묵념하는날

고귀한 넋을기리는

,,,,,,


동백꽃향기 18-06-06 01:07
 
푸른파도여 언제까지나,,,,,,,,,,,
우주의세계 18-06-07 04:54
 
파도가 멋지네요^^*
저도 오늘 묵념했어요 아이랑 같이
싸이렌 소리와 함께
우리의 오늘을 있게한 마음과 정신을
심각하게 여기다가
행복하게 저 맑고 깨끗한 하늘을 기쁘게 받아들이며
즐겁게 살아가기를 바라실것 같아요
그 날의 아픔으로 인해 행복한것을 잊지 않으려고요
너무 심각해지려고하면
그 슬픔의 감정을 기억했다면 됬다고
가볍게 마음을 두고 행복하게 살면
그게 또 그분들의 기쁨이겠죠
나이드신 분들이 아이들을 바라보듯
흐뭇하게 웃으며
울고있는 아이에게 머리를 쓰다듬으며
이렇게 말하는 거예요
나가서 신나게 놀으렴 저 맑은 하늘아래에서
저 빛나는 햇살을 누리고 사는게 어떤 행복인지
마음껏 놀아 신나게 그리고 충분한 기쁨을 누리렴 하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3 수제의 아침 공덕수 05:21 7
1742 鵲巢日記 18年 06月 24日 鵲巢 00:31 8
1741 쌀집 아줌마의 사랑 이야기 공덕수 06-24 20
1740 鵲巢日記 18年 06月 23日 鵲巢 06-24 17
1739 鵲巢日記 18年 06月 22日 鵲巢 06-22 26
1738 오십, 한 살로 공덕수 06-22 64
1737 鵲巢日記 18年 06月 21日 鵲巢 06-22 27
1736 오늘 (1) 우주의세계 06-21 39
1735 鵲巢日記 18年 06月 20日 鵲巢 06-20 31
1734 아침에 공덕수 06-20 60
1733 鵲巢日記 18年 06月 19日 鵲巢 06-19 33
1732 鵲巢日記 18年 06月 18日 鵲巢 06-18 29
1731 鵲巢日記 18年 06月 17日 鵲巢 06-17 31
1730 鵲巢日記 18年 06月 16日 鵲巢 06-16 36
1729 전을 태우지 않는 방법 공덕수 06-16 59
1728 鵲巢日記 18年 06月 15日 鵲巢 06-15 39
1727 鵲巢日記 18年 06月 14日 鵲巢 06-15 37
1726 鵲巢日記 18年 06月 13日 鵲巢 06-13 43
1725 鵲巢日記 18年 06月 12日 鵲巢 06-12 35
1724 鵲巢日記 18年 06月 11日 鵲巢 06-11 36
1723 鵲巢日記 18年 06月 10日 鵲巢 06-10 37
1722 鵲巢日記 18年 06月 09日 鵲巢 06-09 43
1721 鵲巢日記 18年 06月 08日 鵲巢 06-08 43
1720 해고 공포증 공덕수 06-08 69
1719 鵲巢日記 18年 06月 07日 鵲巢 06-07 39
1718 鵲巢日記 18年 06月 06日 鵲巢 06-06 45
1717 오늘 (2) 동백꽃향기 06-06 72
1716 鵲巢日記 18年 06月 05日 鵲巢 06-05 53
1715 鵲巢日記 18年 06月 04日 鵲巢 06-05 59
1714 새벽하늘 동백꽃향기 06-04 8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