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소설·수필

☞ 舊. 소설/수필   ♨ 맞춤법검사기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작성일 : 18-01-12 22:42
 글쓴이 : 童心初박찬일
조회 : 345  

 

21개피의 도스토예프스키

 


        박찬일

대 문호(大門呼)*를 열고

20개피의 도스토예프스키를 읽어요


체포된 구름들이 무기력한 검열을 거쳐요.

울대를 지나 폐와 뇌를 조여요. 

사형대에 오른 세묘뇨프 광장의 도스토예프스키가 서있어요


「2분을 같이 생을 마감할 친구들에게 인사하고

   2분은 지난 삶을 돌아보는데 쓰고

   마지막 1분은 자연과의 이별을 고하리라.」


재가 털리고

한 동안 뜨거웠던, 필터 위로

「매 1초도 허비하지 않으리라.」던

치열함조차 꺼지면 

추방된 꽁초가 수북한 폐허로 쌓여요.


단 5분.

치열한 궁상과  부조리의
인간애.


마지막 21번째 개피 

저를 지목한채 꽂혀요.


2018.1.11

*대 문호(大門呼)-인체의 가장 큰 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0 지혜(智慧)의 나무 泉水 07-20 32
1019 사람 사는 이야기 ♤ 박광호 07-20 51
1018 그녀의 눈물 '태풍의 운무 속으로' <수필> 김영채 07-17 73
1017 헛것이란 말 손계 차영섭 07-13 34
1016 무논에서 풀을 뽑으며/신팔복 김용호 07-12 31
1015 추억의 시냇가/윤재석 김용호 07-12 30
1014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 손계 차영섭 07-08 36
1013 비밀번호시대/윤재석 김용호 07-06 35
1012 백세시대를 준비하며/윤재석 김용호 07-06 36
1011 천년의 고도(古都) 경주 /임두환 김용호 07-06 16
1010 사패산 김해인. 07-05 52
1009 아내의 얼굴을 보며 손계 차영섭 07-02 58
1008 <소설> 로그인 (Login) 문해 06-30 63
1007 저염식 요세미티곰 06-23 76
1006 [수필] 희미하다는 거, (1) 하늘은쪽빛 06-23 163
1005 생명의 늪 손계 차영섭 06-22 82
1004 자신감 김상협 06-11 141
1003 심판질 김해인. 06-08 137
1002 운수 좋은 날 <수필> 김영채 06-07 289
1001 그 예언이 실현될 것 같아서/신팔복 김용호 06-05 92
1000 지팡이/임두환 김용호 06-05 89
999 바람의 소리 (1) 도일운 06-02 188
998 어느 노부부와 사륜 오토바이 정100 05-30 143
997 그 흑인손님의 미소 Salty4Poet 05-29 199
996 역사의 길을 찾아 나서다/윤재석 김용호 05-27 94
995 좋고 타령/박희종 김용호 05-27 97
994 모내래시장/신팔복 김용호 05-25 108
993 평화와 번영 통일로 가는 길/윤재석 김용호 05-25 89
992 樂포엠 이재영MC와 남기선낭송가 景山유영훈 05-24 112
991 삶의 가치 또르륵 05-23 18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