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낭송시

(운영자 : 향일화, 이재영,남기선)

☞ 舊. 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 제목 뒤에 작가명과 낭송자명을 명기해 주세요   * 예 : 동백꽃 연가 / 박해옥 (낭송 : 향일화)
※  한 사람이 1일 1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해 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작성일 : 18-05-18 20:34
 글쓴이 : 찬란한빛e
조회 : 398  

소스보기

<center><iframe width="800" height="450" src="//www.youtube.com/embed/OYjGqErnG-w?autoplay=1&playlist=OYjGqErnG-w&loop=1&vq=highres&controls=0&showinfo=0&rel=0&theme=light"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center>

향일화 18-05-19 12:38
 
찬란한빛샘의 좋은 낭송을
서울로 가고 있는 기차 안에서
들으며 답글을 놓고 있습니다
우기수샘의 멋진 영상과 함께
감상하는 샘의 낭송이 참 좋습니다
잠시 후에 선유도에서 뵙겠습니다~
     
찬란한빛e 18-05-20 10:05
 
먼저 멋지게 만들어주신 에크린 선생님께 감사부터 드립니다.
부족한 시낭송에 멋진 영상과 음원으로
이렇듯 보기좋게 만들어 주셔서 많이 커버가 된 듯 합니다.
우기수선생님께 헤아릴 수 없는 감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답글을 놓아주신 향일화 수석부회장님,
어제는 선유도에서 그 아름다운 모습을 뵙게 되어
여간 기쁘지 않았습니다.
운영회장 공석으로 대중앞에 서신 아름다운 모습과,
그리고 그 인사말씀은 참 멋졌습니다.

그리고 또 제게 쥐어 준 황금빛 호박떡,
고 맛있게 보이는 떡을 받아쥐는 순간 입안에 침이 고였다네요.ㅎ

집으로 와서
고  황금빛 떡을 둘로 똑 같이 나눠
항개는 울 낭군님께 또 하나는 내가, 이렇게 울 낭군님과 둘이서
냠냠거리며 먹다보니 시들어져 가려는 정이 다시 솟아오름에
아아 요 황금빛 떡이 황혼빛 부부금실을 다시 모아주는 역할을 하지 않았겠나요? 하하하
덕분에 감사했습니다.

그런데 더 큰 감사는
부족한 시낭송을 귀 기울여 들어주시고
답글까지 놓아주시고 격려해 주심입니다.
대 선배님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남기선* 18-05-20 00:07
 
유치환 시인의 세월을
깊이 느끼는 나이입니다.

찬란한 빛샘의 세월을 담은 낭송 잘 감상하였습니다.
우기수영상작가님의 영상도 참으로 아름답습니다.
행복한 저녁 되세요
     
찬란한빛e 18-05-20 10:17
 
남기선회장님,
찾아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어제 선유도공원 시마을행사에서 뵐 줄 알았는데
눈을 아무리 크게 뜨고 봐도 안 보여 섭섭했는데
글쎄 그 순간에 갑자기 모습이 떠오르지 않겠나요?
언제적 모습이냐구요?

2년전인가요?
진각종 요양원 재능기부 봉사갔을때 우연히 만남이었지요.
교육을 마치고 행사장으로 나오시는 남회장님을 뵙곤 참 기뻐했지요.
그 때 환하셨던 그 모습이 어른거리지 뭐예요. ㅎ

암튼 저의 부족한 시낭송에 정을 두시고 가신
또한 대선배이신 남회장님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반가워 옛일을 여과없이 주절주절대다 물러납니다. 하하하
소슬바위 18-05-26 06:09
 
세월의 애잔함이 담긴 긴 시향이 짙게도 풍겨옵니다
가슴 짜릿한 지나간 세월을 되 돌아볼 수 있게
해주신 님의 글을 잘 읽었습니다
좋은주말 맞이하세요
감사합니다
안박사 18-06-09 02:46
 
#.*찬란한빛`김영희* 朗誦家님!!!
 間晩에,"김영희"任의~詩`朗誦을,朗朗한 音聲으로..
"님의 沈默"이후로,近`5個月만에~방가운"任"의,音聲을..
 民族詩人-"유치환"任의,"깃발"詩香을~聯想해`봅니다`如..
"아!이것은,소리없는 아우성..~永遠한,"노스탈쟈"의,손수건"..
"유치환"詩人의,"歲月"을 朗誦하시는~"찬란한빛"任의,朗誦`音..
"찬란한빛`김영희"朗誦家님!朗誦詩에,感謝오며..늘상,幸福하세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스마트폰에서 플래시 영상을 보고 싶으신 경우 관리자 06-18 69
공지 모바일 환경 등에 대비한 영상제작 협조 요청(종합) (1) 관리자 06-11 71
공지 소스보기 기능 안내 (12) 관리자 10-06 7490
413 그리움이 짙어질수록 - 詩 김춘경 (낭송 김춘경) 풍차주인 06:42 11
412 스마트폰에서 플래시 영상을 보고 싶으신 경우 관리자 06-18 69
411 외로움은 커져만 가는 것을 / 박만엽 / 낭송:서수옥 ♣돌태♣ 06-15 84
410 모바일 환경 등에 대비한 영상제작 협조 요청(종합) (1) 관리자 06-11 71
409 ┏▶ 너를 보내고 이정하 / 낭송 손은선 (1) 애수작 06-03 378
408 사랑아 _ 詩 김한백 (낭송 이온겸) 이온겸 05-23 252
407 여린마음 _ 詩 김한백 (낭송 이온겸) 이온겸 05-20 204
406 딸국질17- "찡" 한 말 / 김명 낭송 / 유현서 (1) 유현서 05-20 132
405 세월 / 유치환 ( 낭송: 김영희ㆍ영상: eclin 우기수 ) (6) 찬란한빛e 05-18 399
404 복사꽃 피면 _ 詩 권덕진 (낭송 이온겸) 이온겸 05-13 209
403 비 오는 날에 _詩 권덕진 (낭송 이온겸) (1) 이온겸 05-11 193
402 한 사람을 위한 시 김호삼 낭송 전미진 (1) 김을 05-10 218
401 작은우산 _詩 권덕진 (낭송 이온겸) 이온겸 05-10 185
400 그대가 오는 날 _ 詩 권덕진 (낭송 이온겸) (1) 이온겸 05-08 181
399 봄날의 기억 _ 詩 권덕진(낭송 이온겸) 이온겸 05-05 292
398 바람난 꽃씨 _ 詩 권덕진 (낭송 이온겸) (1) 이온겸 05-04 179
397 고즈넉한 때 / 황상순 낭송 / 유현서 (3) 유현서 05-04 198
396 몽 _ 詩 권덕진(낭송 이온겸) 사진 모나리자정 (1) 이온겸 05-02 149
395 희망가 ~문병란 (낭송 이경선) (1) chan50 04-29 209
394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 및 제 3회 시마을 예술제 개최 (1) 운영위원회 04-27 139
393 축!!! 김영희(찬란한빛)님 조명희 전국시낭송대회 대상 수상 (13) 운영위원회 04-24 388
392 봄(春)을 봄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시마을 회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운영위원회 04-23 132
391 길 / 박만엽 / 낭송:이수인 ♣돌태♣ 04-21 273
390 돌탑 해맞이 / 이우림 (낭송:한송이) (2) 野生花 04-14 266
389 신의 언어를 해킹하다 - 박성춘(시낭송: 짭짤한 시인) Salty4Poet 04-11 221
388 다시 봄비는 내리고 / 이승희 낭송 / 유현서 (3) 유현서 04-09 463
387 사랑이란 바다 / 박만엽 / 낭송:이희강 (2) ♣돌태♣ 04-09 300
386 내 마음은 꽃이 되어 / 박만엽 / 낭송:내맘뜨락 (1) ♣돌태♣ 04-09 292
385 옷과 인격의 상관관계 / 박성춘 (낭송 : 짭짤한 시인) Salty4Poet 04-08 198
384 잠시만 머물러주세요 -낭송 돌체비타 (1) chan50 04-06 276
383 시마을 봄을 봄 페스티벌 운영위원회 04-06 322
382 누구나 할 수 없는 사랑 / 박만엽 / 낭송 내맘뜨락 (1) ♣돌태♣ 04-03 318
381 아린牙鱗 /윤옥주 시낭송 /유현서 (3) 유현서 04-02 248
380 치자꽃 설화 / 박규리 시낭송 / 유현서 (1) 유현서 03-26 346
379 늘 그리운 사람/용혜원(낭송:풀잎이슬) (2) 풀잎이슬™ 03-22 495
378 식물인간 / Human Vegetable : 시 - 박성춘 (낭송 - Salty Poet) Salty4Poet 03-21 358
377 당신을 보내고 ~ 박만엽 (낭송 이희강) (4) chan50 03-21 321
376 ┏▶ 가난한 사랑 노래 / 신경림 / 낭송 손은선 (1) 애수작 03-19 729
375 당신의 폐허는 나의 유적 / 조재형 낭송/ 유현서 (2) 유현서 03-19 264
374 그림자 / 박만엽 / 낭송:무광 (3) ♣돌태♣ 03-18 27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