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6-13 12:59
 글쓴이 : ssun
조회 : 684  


.

책벌레09 17-06-13 14:09
 
고운 영상시, 머물다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kgs7158 17-06-13 14:28
 
앗 손가락 베셨다하니 앗찔..합니다 ㅜㅜ그즁에도 시를 생각하시니..역쉬 멋진 시인님이십니다 ㅎ
감사합니다 조은작품 즐감하고갑니다,,
은영숙 17-06-13 16:05
 
ssun님
사랑하는 우리 운영자 작가님! 안녕 하십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허영숙 시인님! 반갑고 반갑습니다

대지 위에 비내리는 시간 자연의 섭리 속에
신의 섭리대로 살아 가는 무기력의 소유자 들일 것입니다

삽시 ? 내일 일을 모르는 일 닥쳐 오는 찰라에도
대비 할 수 없는 인간의 삶......
신의 뜻에 순명 하며 살고 있는 우리 들..... 오! 주여, 당신의 뜻에 순명 하오니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병들어 신음 하는 내 딸을 살려 주소서 내 목숨 당신께 드리 오리니
내 딸 살려 주소서 업드려 성모께 장미꽃 송이 송이 기도의 은총 주시옵소서!
작가님! 시인님! 기도 부탁 드립니다
유방암 수술 후 8년이 흘렀습니다  다른 장기로 전의 되는 듯 해서 1주일 전에 담당 의사의
지시로 온갖 정밀 검사를 2일에 걸쳐 실시 했습니다 낼  결과를 알게 됩니다
자식을 앞 세우곤 살 수가 없습니다 어찌 할까요??!! 묻고 싶습니다

작가님! 시인님! 기도 부탁 합니다
시심 속에 흐느껴 울다 가옵니다
심연 속에 공감 하며 머물다 가옵니다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 만큼요 ♥♥
     
ssun 17-06-14 01:34
 
시인님~
어떤 말로도 위로가 안 되겠지만
묵주기도로 대신하겠습니다
천사 같은 따님,, 괜찮을 것입니다
오늘 좋은 결과 간절히 바랍니다
너무 아파서 아무 말도 안 나오네요
세상이 왜 이런지.......
같이 울어 드리고 싶네요
힘내세요... 시인님~
          
은영숙 17-06-17 16:40
 
ssun 님
사랑하는 우리 운영자 작가님!
작가님 앞에서 목놓아 울고 있습니다
결과가 걷잡을 수가 없네요 전신으로 전의 되엇습니다

임파에 폐에 뼈 까지  오! 주여 어찌 하오릿까??!!
저를 대신 거두워가시옵소서  당신의 자녀 이옵니다  자비를 베풀어 주시옵소서
제 목숨 당신 앞에 기꺼히 바치 겠나이다  나의 하느님!  내 딸 살려 주시옵소서!!
앉으나 서나 눈물의 강을 이룹니다
작가님! 께 기대어 소리내고 울고 있습니다

신약이 출시 되었으나  한달 분이 600만원 비급여입니다
한알을 먹어도 부작용으로 고열에 시달려서 금세 사람이 파김치가 되어
걷지도 못 하고 비틀거리네요 22일 부터 방사선 치료가 10번을 계획 하는데
연약한 체질에 견딜 수 있을 찌 모릅니다

착하고 효녀 딸은 엄마를 힘들게 하지 않으려고 지지대를 끓고 다시 생활 전선에
발길 돌리는 모습에 목 놓아 울었습니다 신이여! 굽어 살려 주소서
기도 해 주세요 작가님!!  함께 해 주시어 감사 합니다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요 ♥♥
     
허영숙 17-06-14 17:43
 
은영숙 시인님,
가슴 많이 아프시겠습니다.

좋은 소식 있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은영숙 17-06-17 16:21
 
허영숙님
사랑하는 선생님! 고운 위로의 글 감사 드립니다
절망적인 결과가 나와서 천지가 암혹 속에 묻혀 버리는 것 같은 충격이지만
주님게 간절한 기도가 응답 해 주시리라 믿습니다
신경 써 주셔서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주말 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선생님! ~~^^
꽃향기 윤수 17-06-13 18:47
 
에고.....글을 읽고 할 말을 잃어버려 한참을 멍하니 있다가
그래도 어떤 말씀을 올려야 될찌 몰라서
지금도 아이고 우짜노 그말 밖에는 .......
은영숙 시인님 힘 내세요
지금 상황에서는
마음 잘 가다듬으시라는 말씀도 올리기가
제가 힘이듭니다.
진지 잘 챙겨 드셔야
환자를 잘 돌보지 않겠느냐는 생각도 해 봅니다
그리고 좋은 소식 기다리겠습니다.
건강 잘 챙기시기를 바랍니다.
     
은영숙 17-06-17 16:49
 
꽃 향기 윤수님
신경 써 주셔서 감사 합니다
너무나도 상상을 초월한 절망의 결과에 아연 실색입니다
 
다리에서부터 힘이풀려서 가슴 떨리는 아픔에 그자리에서 주저 앉아서
눈이 안 보이더이다  오! 하느님! 어찌 하오리까?? 내 딸 살려 주소서 살려 주소서,,,,,,
작가님! 위로의 글 감사 합니다

기도 해 주시옵소서 작가님!! 백야처럼 잠못 이루고 아무 의욕도 없습니다
거듭 감사 드립니다
좋은 주말 되시옵소서!  윤수 작가님!
허영숙 17-06-14 17:43
 
덕분에 다시 한 번 삽시를 감상합니다

고맙습니다.ssun 작가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220 안개주의보 / 양현근 (1) Heosu 00:01 11
8219 눈이 내린다 / 노정혜 Heosu 00:00 10
8218 화려한 눈꽃 - 박영란 (1) 은하주 12-17 34
8217 그대를 알고부터 / 우애 류충열 (6) 리앙~♡ 12-17 57
8216 내 가슴엔 사랑이 빛나고/청초 이응윤 (6) 리앙~♡ 12-17 60
8215 저 높은 곳을 향하여 / 이윤호 (1) 지수암 12-17 49
8214 사랑은 소리가 나지 않는다. - 양전형 (6) 밤하늘의등대 12-17 69
8213 기억 속의 어느 겨울 / 은영숙 (12) 큐피트화살 12-17 88
8212 설경 / 은영숙 ㅡ 포토 이재현 (6) 은영숙 12-17 87
8211 마음의 창 / 이윤호 (1) 지수암 12-16 104
8210 오동잎 / 워터루 목민심서 12-16 86
8209 연민의 정 / 신광진 (2) 신광진 12-16 100
8208 사랑이 그립거든 못견디게 외롭거든 / 이윤호 지수암 12-16 81
8207 겨울 / 김덕성 (3) ♣돌태♣ 12-16 89
8206 사람들이 아파하는 이유 (3) 김궁원 12-16 107
8205 눈내리는 겨울 밤 (2) 마음이쉬는곳 12-16 123
8204 기억 속의 어느 겨울 / 은영숙 ㅡ 영상 큐피트화살 (6) 은영숙 12-15 92
8203 밥 /김상현(성탄영상3) (1) 노트24 12-15 59
8202 두물머리에서 / 김정선 (2) Heosu 12-15 89
8201 백년모텔 / 채상우 Heosu 12-15 72
8200 폭설이 내리는 하얀 밤 / 은영숙 (4) 숙천 12-15 114
8199 사랑이 꽃 피는 나무 / 이윤호 지수암 12-15 91
8198 세월의 강을 돌아보며 - 김대식 (1) 풍차주인 12-15 83
8197 노란 양초의 기도와 성가족 / 이은심 (5) ssun 12-15 88
8196 송년에 띄우는 편지 (1) 예향박소정 12-15 102
8195 아버지 소처럼 말씀하시네 / 정철웅(성탄영상2) (1) 노트24 12-15 81
8194 사랑이면 (2) 마음이쉬는곳 12-15 102
8193 이 그리움/김용호 (1) 김용호 12-15 97
8192 겨울 거리에서/도지현 김용호 12-15 92
8191 그리운 사람 있어/은영숙 (4) ★별하나 12-14 110
8190 가을 소나타 / 라라리베 (신명) ㅡ 영상 목민심서 (10) 은영숙 12-14 96
8189 갈색 추억 / 워터루 (7) 목민심서 12-14 93
8188 새벽 편지/곽재구(성탄영상1) (1) 노트24 12-14 92
8187 이제 그만 아프자 / 최영복 (3) Heosu 12-14 95
8186 사막에서 잠들다 / 안차애 (2) Heosu 12-14 70
8185 작은 기도 / 이윤호 (1) 지수암 12-14 79
8184 사랑의 메아리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8) 은영숙 12-14 93
8183 하얀 솜 사탕 / 신광진 (2) 신광진 12-14 119
8182 올 겨울에는 이랬으면 좋겠다 - 김정래 (1) 풍차주인 12-14 125
8181 이별없는 사랑 (2) 마음이쉬는곳 12-14 125
8180 김소현 / 정민기 (1) 책벌레정민기09 12-13 85
8179 밀당 / 셀레김정선 (7) ssun 12-13 133
8178 그대 이 마음 알거든 / 풀피리 최영복 (15) 리앙~♡ 12-13 214
8177 실종 - 김태운 (4) 도희a 12-13 101
8176 영겁의 인연 예향박소정 12-13 108
8175 아마도 전생에 꽃이었나 보다 / 이윤호 (1) 지수암 12-13 92
8174 내 옆에 또 하나의 당신/이응윤 (5) 靑草/이응윤 12-13 102
8173 폭설이 내리는 하얀 밤 / 은영숙 ㅡ 영상 큐피트화살 (12) 은영숙 12-13 113
8172 떠난 후에 / 신광진 (6) 신광진 12-13 126
8171 허물 벗는 女子 / 김선근 (5) Heosu 12-13 14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