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6-15 00:37
 글쓴이 : 리앙~♡
조회 : 568  
.

소스보기

<center> <iframe width="960" height="540"src="//www.youtube.com/embed/4ez5g9BRltc?autoplay=1&playlist=4ez5g9BRltc&loop=1&vq=highres&controls=0&showinfo=0&rel=0&theme=light" frameborder="0"allowfullscreen></iframe></center>.

리앙~♡ 17-06-15 00:37
 
사랑의 햇살 / 우애 류충열


해맑은 미소로
그대가 건네준
찌릿한 언어 한 묶음

가슴 깊은 곳에 갈무리해둔
언어의 씨앗, 사랑의 씨앗,

그대의 전부로 보이는
속삭임은 고독한 감각을
만지는 듯 신비한 자극이다

빠끔히 피어나는 그대
남몰래 살며시 펼치면
참으로 황홀난측 하다
리앙~♡ 17-06-15 00:40
 
신선하고...아름다운 시향을 연출 해주신..
류충열 시인님~^^
참으로 감성이 풍부하십니다~^^
예사롭게 보았던 자연의 신비를 다시한번 깨우침이...
감사드리구요~^^
늘~건강과 사랑이 함게 하시길 기원합니다~^*^
kgs7158 17-06-15 03:44
 
빠꼼이 피어나는 그대 유월의 햇살이여
싱그러운 초록잎새를 흔드는 바람이어라

고운 작품 즐감하고갑니다
감사합니다 넘 싱그러은 작품입니다
멋진 유월의 숲에서 오늘도 하루가 미소짓네요
     
리앙~♡ 17-06-15 11:09
 
kgs7158 님~^^
네네~함께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편안하고 행복한 날들 되세요~^.~
호수에그림 17-06-15 18:48
 
리앙 님 좋은 글 영상 잘보구 모셔 갑니다
고맙습니다 ......
     
리앙~♡ 17-06-17 16:23
 
호수에그림님~^^
네네..함게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풀피리 최영복 17-06-15 18:51
 
날씨가
완전히 더워 졌습니다
땀을 많이 흘리는 편이라
작년처럼 덥지 않을까
벌써 걱정입니다
시원한 바람도 자주
불었으면 좋겠습니다
리앙~♡작가님
류충열 시인님
알찬 하루 되세요
     
리앙~♡ 17-06-17 17:20
 
최영복 시인님~^^
정감있는 발자취의 흔적으로 함께 해주셔서..
감사함을 전합니다~^*^

주말 행복하게 보내시구요~^^
늘~건강 하세요~^*^
우애류충열 17-06-15 23:56
 
인생의 삶 속에는
무엇을 꼭 채우기보다
여백이 필요할 때가 있더군요
그래야 꼭 담고 싶은 것을 여백에
챙길 수 있으니까요.

봄이란 단어는 흔히들 계절을 뜻하지만,
인생에서도 봄이란 날이 있지요
그것은 처음이란 뜻도 되겠고
어둠을 벗겨내고 계절의 봄처럼
화사한 인생관을 말하기도 하지요

봄처럼 은은하고 곱상하게 빚어내신
작가님의 사랑이 마치 물오른 꽃향기 같습니다
표현 방법은 달라도
예술은 서로 통하게 하는 면이 있다 하지요

넘넘 좋습니다.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습니다
행복감이 절절해서요.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사랑의 리앙 작가님!
행복의 항아리 가득 채우시고 기쁨 누리시길요.^^
감사합니다. 작가님,^^
     
리앙~♡ 17-06-17 16:24
 
류충열 시인님~^^
먼저 감사함을 전하구요~^^
늘~사랑과 행복이 함께 하시길 기원합니다~^*^
우애류충열 17-06-16 00:12
 
소중한 사람을 위하여
나 자신이 산다고 생각하면
마음도 흐뭇하고 아무리 어려운 일이 있어도
기쁨으로 맞이할 것 같습니다.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일기
늘 건안 하시고 행복하시길 빕니다.

좋은 작품에 함께해 주신

kgs7158님!
호수에그림님!
그리고 최영복 시인님!

반갑고 고맙습니다.^^
소슬바위 17-06-16 22:05
 
리앙 작가 선생님 안녕하십니까?
이제야 컴면으로 인사를 드리게 되어 송구하옵니다.
다름아닌 5월14일 (영상시 편)에 저의 글
가슴속에 묻더둔 사랑 을 제작 수록해 주시어
대단히 감사합니다.
졸작에 불과함에도 불구하고 빛을 발하게 되어
더없는 영광입니다.
향후 자주뵙도록 노력하면서
끝으로 드릴말씀 이라면
시조 부문에 저의 글이 많이 산재해 있음을
전하는 바 입니다
참조하시면 될것으로 알고
늘 건강하시고 좋은작품 영상제작에 만전을기해
주실것을 당부드리며 안녕을 고 합니다
     
리앙~♡ 17-06-17 16:26
 
소슬바위 시인님~^^
네네..보셨군요..
아직은...^^

좀~부족한 점이 많습니다~ㅎㅎ

네네..
감사합니다~^*^

늘~건강하시구요~^^
행복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646 사랑도 배달 되나요 / 금 경산 금경산 05:26 2
7645 같이 걷자던 그길 / 은영숙 (2) 큐피트화살 10-17 32
7644 무소유 / 이윤호 지수암 10-17 32
7643 가을비 / 민경교 (1) 민경교 10-17 38
7642 그리움은 노래를 타고 (1) 예향박소정 10-17 166
7641 한 번 왔다가는 인생길 - 이채 풍차주인 10-17 106
7640 부질없이 사는인생/ 深川 李周燦 (4) 리앙~♡ 10-16 119
7639 구절초 / 양현근 (2) ssun 10-16 147
7638 소망의 기도 / 이윤호 지수암 10-16 110
7637 낙엽 드는 날 - 도종환 풍차주인 10-16 136
7636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신광진 (4) 리앙~♡ 10-15 165
7635 마흔 한 번째 가을 이야기 / 최영복 (1) Heosu 10-15 115
7634 머그잔에도 얼굴이 있다 / 이선이 Heosu 10-15 102
7633 꽃 같은 이름 /秋影塔ㅡ 영상 소화데레사 (11) 은영숙 10-15 112
7632 순백의 연꽃 / 은영숙 ㅡ 포토 숙영 (6) 은영숙 10-15 89
7631 황혼 무렵의 가까이 에서 / 이윤호 지수암 10-15 104
7630 복들은 어디에서 오는가 / 민경교 (1) 민경교 10-15 89
7629 가을만 같아라 / 노정혜 (2) ♣돌태♣ 10-15 110
7628 당신과 살고 싶었습니다 / 신광진 (2) 신광진 10-14 118
7627 그대에게 / 은영숙 ㅡ 포토 Heosu (6) 은영숙 10-14 112
7626 귀천(歸天) /천상병 (8) 리앙~♡ 10-14 127
7625 사랑했던 그 사람/ 深川 李周燦 (7) 리앙~♡ 10-14 138
7624 해바라기 연정 (1) 예향박소정 10-14 121
7623 직빠구리 / 마음이 쉬는 곳 (2) ssun 10-14 109
7622 풍경 속에서 / 은영숙 ㅡ 포토 Heosu (6) 은영숙 10-14 117
7621 애수의 소야곡 / 이윤호 (1) 지수암 10-14 115
7620 청춘 고백 / 이윤호 (1) 지수암 10-13 107
7619 그대에게 전하고 싶은 가을 이야기 <사진 용소님> (2) 김궁원 10-13 93
7618 당신은 느끼나요? / 배월선 (2) Heosu 10-13 103
7617 길 위 / 나기철 (1) Heosu 10-13 82
7616 가을 노래 / 박고은 (2) ♣돌태♣ 10-13 132
7615 꽃잎 지니 임이 오시네 / 민병련 (2) sonagi 10-13 121
7614 偉人들의 名言들 (1) 풍차주인 10-13 99
7613 너를 사랑 하고도 / 신광진 (2) 신광진 10-12 133
7612 무형의 흐름 /송엽 박기선 (12) 리앙~♡ 10-12 143
7611 홍시라고 불렀다 / 秋 影 塔 (16) 소화데레사 10-12 127
7610 어느 가을 날 / 은 영 숙 (10) 소화데레사 10-12 177
7609 코스모스 / 안희선 (5) ssun 10-12 186
7608 기다리는 가을 편지 / 은영숙 ㅡ 영상 큐피트화살 (4) 은영숙 10-12 105
7607 회자정리(會者定離) 예향박소정 10-12 89
7606 정동진 역/ 김영남 노트24 10-12 112
7605 불가촉 / 양현주 (1) Heosu 10-12 112
7604 절반의 미각 / 박기동 Heosu 10-12 86
7603 세월 그 까짓 껏쯤이야 하고 / 이윤호 (1) 지수암 10-12 120
7602 가을은 사랑하기 좋은 계절/도지현 (1) 김용호 10-11 117
7601 가을 그리움이 내게로 왔습니다/풀피리 최영복 (11) 리앙~♡ 10-11 199
7600 그대 눈물의 꽃이었나 / 은영숙 (6) 은영숙 10-11 127
7599 시월 엔 / 이윤호 (1) 지수암 10-11 136
7598 장미 빛 인생 / 이윤호 (1) 지수암 10-11 110
7597 노을 꽃 / 정 연복 (4) yongkra 10-11 13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