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3-13 13:06
 글쓴이 : 김용호
조회 : 344  




      말의 힘

      황인숙

      기분 좋은 말을 생각해보자.
      파랗다.
      하얗다.
      깨끗하다.
      싱그럽다.
      신선하다.
      짜릿하다.
      후련하다.

      기분 좋은 말을 소리내보자.
      시원하다.
      달콤하다.
      아늑하다.
      아이스크림.
      얼음.
      바람.
      아아아.
      사랑하는.
      소중한.
      달린다.
      비!

      머릿속에 가득 기분 좋은 느낌표를 밟아보자.
      느낌표들을 밟아보자.
      만져보자.
      핥아보자.
      깨물어보자.
      맞아보자.
      터뜨려보자!

소스보기

<center><table border=25 width=500 cellspadding=0 cellspacing="2" bordercolor=cceecc bgcolor=beige><tr><td><center> <embed src="http://fullpoem.com/swf/산수유피는 계곡.swf" width="600" height="40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center><FONT color="000000" face="Verdana"><span style="font-size:9pt;"><p style="line-height:150%;"><ul><ul> <font color=blue> 말의 힘 황인숙 기분 좋은 말을 생각해보자. 파랗다. 하얗다. 깨끗하다. 싱그럽다. 신선하다. 짜릿하다. 후련하다. 기분 좋은 말을 소리내보자. 시원하다. 달콤하다. 아늑하다. 아이스크림. 얼음. 바람. 아아아. 사랑하는. 소중한. 달린다. 비! 머릿속에 가득 기분 좋은 느낌표를 밟아보자. 느낌표들을 밟아보자. 만져보자. 핥아보자. 깨물어보자. 맞아보자. 터뜨려보자! </ul></ul></pre></td></tr></table></center> <embed width="0" height="0" src="http://my.catholic.or.kr/capsule/blog/download.asp?userid=1000407&seq=9&id=575904&strmember=chobogun&filenm=%BF%C1%C8%F1%2D%B3%AA%B4%C2+%B8%F4%B6%F3%BF%E4%281975%29%2Ewma" type="application/x-mplayer2" style="width: 0px; height: 0px;" ="samedomain"="" showstatusbar="1" loop="-1" volume="0" s="c" x-="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samedomain'="" allowscriptaccess="never">

안희선 18-03-13 18:08
 
김용호 영상작가님의 영상시, 잘 감상하고 갑니다

(개인적으로)
황 시인의 이 시는 제가 참 좋아하는 시..

----------------

 황인숙 시인

1984년 ≪경향신문≫ 신춘문예에  <나는 고양이로
태어나리라>가 당선되어 등단
시집으로, <새는 하늘을 자유롭게 풀어놓고> 문학과지성사 1988
<슬픔이 나를 깨운다> 문학과지성사 1992
<우리는 철새처럼 만났다> 문학과지성사 1994
산문집으로, <나는 고독하다> 문학동네 1997
시집 <나의 침울한, 소중한 이여> 문학과지성사 1998
산문집 <육체는 슬퍼라> 푸른책들 2000
동화집 <지붕 위의 사람들> 문학동네 2002
시집 <자명한 산책> 문학과지성사 2003 等

--------------------------------------

<감상 & 생각>

詩人에 의하면......

'기분 좋은 말'은 생각하는 것은 물론,
소리내어 읽어보기까지 해야 한단다
 
뿐만 아니라 만져보기도 하고 핥기까지 할 것을
자신의 詩, <말의 힘>에서 말하고 있다

생각하면, 우리들은 너무 우울하고
심각한 말들에 중독되어 있는 거 같다

(특히, 詩라고 일컬어지는 글들에게서
그 증세가 유독 심하다고 할까)

물론 삶이란 게 행복보다는 불행이,
즐거움보다는 괴로움이
압도적으로 많은 탓도 있겠지만

때론 여과없이 담백.진솔하게 말해지는 것에서,
그 즉흥적인 言語의 기분 좋은 울림 속에서,
미처 몰랐던 청신(淸新)한 삶의 모습을
만나기도 하는 것

인위적으로 꾸미지 않은 말엔
그 자체가 지닌 生命과 힘이 있는 거 같다

詩를 쓴 시인도 그런 생각이었으리라

아무튼, 있는 그대로의 말엔 힘이 있단 거

마치 달걀 속에 병아리 같이,
벼 속에 쌀 같이,
피리 속에 소리 같이,
구름 속에 비 같이,
돌 속에 금 같이,
피 속에 생명 같이......

나 역시 있는 그대로 말하고픈 걸
내숭없이, 여과없이, 말하고 싶어진다

그 무엇인 척은 하지 말고,
짐짓 심각한 듯한 삶의 표정도 짓지 말고,
머리에 쥐 날만큼 목에 힘주지도 말고,
그냥 다만 지금 내가 말하고픈 걸
후련하게 기분좋게 소리내보자

쏟아내보자 !

                                                        - 희선,
svtcarat 18-05-14 19:59
 
사각형 안에 있는 것은 모두 시 내용인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스마트폰에서 플래시 영상을 보고 싶으신 경우 관리자 06-18 235
공지 모바일 환경 등에 대비한 영상제작 협조 요청(종합) (1) 관리자 06-11 304
10048 오월에 꿈꾸는 사랑 / 셀레 김정선 ssun 11:35 4
10047 이젠 친구 같아 / 신광진 / 영상 안기준 (2) 신광진 10:15 19
10046 기억으로 남겨진 네 이름/은영숙 (2) 상큼한나비 09:31 31
10045 마음의 친구/신광진 (2) 상큼한나비 09:29 31
10044 그대는 바람 / 신광진 /영상 작품 사파이어 (3) 신광진 07:42 40
10043 햇살같은 청춘 / 이범동 세잎송이 06-22 52
10042 부초(浮草) 인생/소산. 문 재학 (1) 숙천 06-22 52
10041 매화꽃 핀 산야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2) 은영숙 06-22 51
10040 잃어버린 향기에 꽃잎이 져도 / 은영숙ㅡ 영상 천사의나팔 (4) 은영숙 06-22 64
10039 밀당 / 셀레김정선 ssun 06-22 50
10038 안개와의 전쟁 / 셀레김정선 ssun 06-22 40
10037 이기적인 사랑 - 김선근 (1) 도희a 06-22 52
10036 뻐꾸기 / 김선근 Heosu 06-22 65
10035 들꽃의 봄 / 김덕성 (2) Heosu 06-22 50
10034 강 같은 인생/하영순 (1) 숙천 06-22 75
10033 그리움의 강을 넘어2/최영복 (2) 상큼한나비 06-22 65
10032 햇살 푸른 날 - 소화데레사님 (2) 예향박소정 06-22 64
10031 노을 닮고 싶은 중년의 삶/풀피리 최영복 (9) 상큼한나비 06-21 95
10030 뚱딴지 / 활연 ssun 06-21 79
10029 어느 노후老朽 - 김태운 (6) 도희a 06-21 98
10028 늘 푸른 바닷가 / 신광진 (5) 신광진 06-21 143
10027 물망초 / 은영숙ㅡ영상 ankijun (10) 은영숙 06-21 152
10026 연꽃 경전 - 소화데레사님 (1) 예향박소정 06-20 96
10025 엇갈린 마음 / 신광진 / 영상 큐피트화살 (2) 신광진 06-20 123
10024 기억으로 남겨진 네 이름 / 은영숙 (12) 리앙~♡ 06-20 224
10023 그리워서 저 혼자 울던 / 양현주 (1) Heosu 06-20 104
10022 유월 소나타 / 도지현 (1) Heosu 06-20 86
10021 산사의 새벽/자은 이세송 숙천 06-20 118
10020 당신이 보고싶은 밤 / 은영숙 ㅡ 포토 모나리자정 (4) 은영숙 06-20 94
10019 가볍게 살으리랏다 / 손계 차영섭(사진, 천사의나팔님) (5) 리앙~♡ 06-20 152
10018 그리움, 너 / 안희선 ssun 06-20 71
10017 검은 선(線) / 안희선 ssun 06-20 59
10016 꿈결 같은 세상/풀피리 최영복 (3) 상큼한나비 06-20 75
10015 단추를 달듯 /이해인 (3) 향기지천명맨 06-20 57
10014 천년세월 느티나무 - 안기준님 예향박소정 06-20 75
10013 두 우산 / 워터루 (4) 목민심서 06-20 93
10012 어떤 인연 / 신광진 / 영상 안기준 (4) 신광진 06-20 127
10011 넝쿨 장미의 사랑/정심 김덕성 (2) 숙천 06-19 131
10010 그는 장승의 웃음을 생각한다 / 정설연 (2) Heosu 06-19 85
10009 봄날아, 봄날아 / 신 명 (2) Heosu 06-19 96
10008 새가 울면 /오기사 (2) 향기지천명맨 06-19 86
10007 담쟁이 / 최정신 (2) 노트24 06-19 146
10006 밤에, 사막을 걷다 / 안희선 ssun 06-19 94
10005 두꺼비 / 안희선 ssun 06-19 83
10004 나른한 오후 풍경/소소 정연숙 (2) 상큼한나비 06-19 127
10003 가슴으로 피운꽃/풀피리 최영복 (3) 상큼한나비 06-19 111
10002 때 묻었던 내 마음 강가에서 /은영숙 ㅡ 영상 리앙~♡ (12) 은영숙 06-19 124
10001 여름, 화폭에 담고 /은영숙 ㅡ 영상 밤하늘의등대 (4) 은영숙 06-18 110
10000 이별 그리고 나 / 은영숙 (12) 리앙~♡ 06-18 133
9999 장미꽃의 고백 / 은영숙 ㅡ 포토 천사의나팔 (4) 은영숙 06-18 9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