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5-14 18:04
 글쓴이 : 예향박소정
조회 : 141  
    그대가 보고싶어라 - 예향 박소정 초록 비단실 늘어뜨리고 겸손하게 흘러내리는 수양버들 누군가의 기억에서 잊지못할 갈망을 심는 흙냄새 좋은 곳, 별이 냇물처럼 흐르는 그곳이 그리워라. 탱자나무 울타리 사이로 솔바람이 향기를 물어 나르고 산천을 유량하는 방랑의 바람과 구름타고 나루터로 향하는 저녁노을 그리운 그곳에 안기고 싶어라. 초연하게 흐르는 시냇물 누군가의 가슴에 잊지못할 소망을 수확하는 공기 청량한 곳 순박한 품성과 태생의 고요 이방인 기다리는 그곳이 그리워라. 2018 05 14
      .

      예향박소정 18-05-14 18:05
       
      <span id="writeContents" style="line-height: 150%;"><center><table width="600" bordercolor="black" bgcolor="darkgreen" border="4" cellspacing="10" cellpadding="0" &nbsp;&nbsp;height="400"><tbody><tr><td> <embed width="600" height="320" src="http://cfile208.uf.daum.net/original/99BF97335AF6CDC91C5659 "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allowscriptaccess="never" wmode="transparent" allowfullscreen="true" scale="exactfit"><span style="height: 10px; color: rgb(255, 255, 255); font-family: Arial black; font-size: 9pt;"><div style="left: 60px; top: 0px; position: relative;"><pre><font color="white" face="맑은고딕체" style="font-size: 10pt;"><span id="style" style="line-height: 16px;"></span></font><ul><font color="white" face="맑은고딕체" style="font-size: 10pt;">
      <b>그대가 보고싶어라 - 예향 박소정

      초록 비단실 늘어뜨리고
      겸손하게 흘러내리는 수양버들
      누군가의 기억에서 잊지못할
      갈망을 심는 흙냄새 좋은 곳, 별이
      냇물처럼 흐르는 그곳이 그리워라.

      탱자나무 울타리 사이로
      솔바람이 향기를 물어 나르고
      산천을 유량하는 방랑의 바람과
      구름타고 나루터로 향하는 저녁노을
      그리운 그곳에 안기고 싶어라.

      초연하게 흐르는 시냇물
      누군가의 가슴에 잊지못할
      소망을 수확하는 공기 청량한 곳
      순박한 품성과 태생의 고요
      이방인 기다리는 그곳이 그리워라.
      2018 05 14

       </b></font></ul><ul></ul><ul></ul> </pre></div></span></td></tr></tbody></table></center></span> <embed src="http://www.original.zc.bz/LO.mp3" type="audio/mpeg" hidden="true" loop="true">.
      동백꽃향기 18-05-14 23:07
       
      안녕하세요 시인님
      영상이 너무 아름답습니다

      나비야 청산가자라는
      글이 생각납니다 ^

      정말 아름답고 고요한 오월입니다
      잠들기도 아까운  고운달 같아요

      수고많으셨습니다, 해피봄들 되소서
      예향박소정 18-05-15 06:14
       
      다른 나무들은 하늘을 향해 뻗어가는데
      수양버들은 오로지 아래를 쳐다보고,
      고개숙여 참선하는 수행자같은 모습으로
      너무 부드럽게 찰랑찰랑 흐르는 풍경에,
      제 마음도 정처없이 흘러갑니다
      오월처럼 건강하세요
      동백꽃향기님, 감사합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08 소라의 파도 / 이원문 (1) ♣돌태♣ 08:34 18
      9807 아부지/박영숙영 숙천 07:00 26
      9806 고향의 놀이터 / 이원문 (1) ♣돌태♣ 06:45 17
      9805 살다가 보면 - 이근배 밤하늘의등대 05:33 30
      9804 보내지 못한 마음 / 신광진 / 영상 안기준 (3) 신광진 01:08 44
      9803 어둠의 빛 / 신광진 (3) 신광진 01:05 37
      9802 새로운 길 /윤동주 (1) 향기지천명맨 00:21 41
      9801 아버지라는 이름으로 / 은영숙 ㅡ영상 천사의나팔 (3) 은영숙 05-27 42
      9800 향기 있는 꽃 /풀피리 최영복 (2) 상큼한나비 05-27 51
      9799 그리움은 영원한 사랑 - (안기준님) (1) 예향박소정 05-27 46
      9798 작약 꽃 밭에서 / 은영숙 ㅡ 영상 훈남 (2) 은영숙 05-27 50
      9797 너구리 / 정민기 (3) ssun 05-27 37
      9796 인생 / 박인걸 (1) ♣돌태♣ 05-27 51
      9795 장미라오/은영숙 (4) 상큼한나비 05-27 67
      9794 뻐꾹새 울던 날 / 이원문 (3) ♣돌태♣ 05-27 58
      9793 잘 / 허영숙 (2) Heosu 05-26 56
      9792 탱고를 추다 / 이경교 (1) Heosu 05-26 36
      9791 향기의 처소/문성해 ( 사진 모나리자정 ) (1) 노트24 05-26 51
      9790 기도/김사랑 (2) 숙천 05-26 77
      9789 아름다운 여인아 / 은영숙 ㅡ 영상 큐피트화살 (6) 은영숙 05-26 75
      9788 경이로운 새벽/예향박소정 (2) 상큼한나비 05-26 55
      9787 새벽달 바라보며/은영숙 (2) 상큼한나비 05-26 65
      9786 안부가 그리운 날 / 양현근 (4) ssun 05-26 81
      9785 곁에 두고 싶은 그리움 - (체인지님) (5) 예향박소정 05-25 92
      9784 오월 愛 ( 포토/ 늘 푸르니 님) (4) 김궁원 05-25 85
      9783 지구행성 리모델링 - (안기준님) (1) 예향박소정 05-25 62
      9782 그대에게/ 은영숙 ㅡ 영상 ankijun (4) 은영숙 05-25 135
      9781 마음의 친구 / 신광진 (3) 신광진 05-24 120
      9780 향기가 진하게 배여 / 신광진 (2) 신광진 05-24 105
      9779 물고기자리별 / 양현주 (1) Heosu 05-24 96
      9778 벚꽃 피는 길/ 은영숙 ㅡ 영상 DARCY (4) 은영숙 05-24 109
      9777 봄은 편지의 계절 / 차영섭 Heosu 05-24 83
      9776 도둑놈가시 / 토파즈김인수 (2) ssun 05-24 115
      9775 6월의 장미 / 이해인 (1) 노트24 05-24 135
      9774 꿈엔들 잊으리오 - (큐피트화살님) (3) 예향박소정 05-24 86
      9773 방출된 꽃들의 섬 - 양현주 (2) 도희a 05-24 77
      9772 그는 떠났습니다/藝香 도지현 (2) 숙천 05-24 129
      9771 백장미라 부르리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6) 은영숙 05-24 114
      9770 그리운 사람 있어/은영숙(추억편) (8) 리앙~♡ 05-24 127
      9769 홀로 갇힌 어둠 / 신광진 (4) 신광진 05-23 111
      9768 기다림의 행복 / 신광진 (3) 신광진 05-23 120
      9767 지금도 나는 당신 안에 살고 있는데 / 은영숙ㅡ 영상 소화데레사 (3) 은영숙 05-23 116
      9766 그대에 미소/풀피리 최영복 (3) 상큼한나비 05-23 128
      9765 장미꽃 편지 / 양현주 (3) 노트24 05-23 128
      9764 명두 / 고성만 (3) ssun 05-23 123
      9763 봄비에 젖어 / 賢智 이경옥 (2) 賢智 이경옥 05-23 90
      9762 찔레꽃의 전설 / 최영희 (2) yongkra 05-23 96
      9761 나의 굴레/김옥준 김용호 05-23 76
      9760 김용호/바위섬 김용호 05-23 70
      9759 이별은 이별은 싫었다고 / 은영숙ㅡ 영상 체인지 (3) 은영숙 05-22 9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