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모든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에 한하여 본인의 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 등록된 사진은 인터넷상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작성자 : 숙영
작성일 : 2017-11-10     조회 : 742  











이면수화 (17-11-10 18:13)
남이섬 하면 이제 이상화 시인의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의
지금은 남의 땅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가 생각납니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1416390
http://www.iminju.net/news/articleView.html?idxno=29682
     
숙영 (17-11-11 11:20)
이면수화님
댓글 남겨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는 남이섬 들어 갈때
남이섬이 나라거냐 개인거냐 하면서
무식을 떨었어요. 들어가보니 개인거라는걸 알았지요.
역사를 거슬러 올라갈 줄은 더더군다나 몰랐구요.

제 친구가 홍남파 작곡가의 후손이지요
증조 할아버지가 친일파냐 아니냐 에 온 신경을 쓰면서
후손이 못할 노릇이라고 고초를 털어 놓더군요.

저는 그냥 남이섬 경치에 취하고 싶습니다.
8579 (17-11-10 20:02)
남이섬엔 어찌 가셧나요
이 수상한 가을날 무순생각이 나셧나요
날씨 마져 으스스 한 이시절에 그곳이 그리워 가셧나요
혼자이기엔 퍽이나 쓸쓸 하셧을 텐데 누구하고 가셧나요

그만 물어바야지
화내실라

마지막 한마디 더 ㅎ
잘 다녀 오셧네요 .. 숙영님
     
숙영 (17-11-11 11:24)
남이섬에 어찌 갔냐구요?
버스타고 가서 배 타고 들어 갔어요.ㅎ

삿갓님은 늘 여자들과 동행하고 가시지만
우린 여자들끼리만 갔었지요.

ㅋ~~
jehee (17-11-10 22:34)
잘 댕겨오셨네요 숙영님 2 ㅎ
수도권 가을 단풍하면 남이섬이 가장 아름다운 곳이지요
숙영님 덕분에 추억의 장면들까지 잘 감상합니당 ㅎ
오늘은 진짜 춥네요 이젠 겨울 시작입니다 
숙영님도 건강유의 하세요..
     
숙영 (17-11-11 11:25)
재희님
재희님이 담아 오셨으면
우찌 담아 오셨을까 상상해 보았지요.
일박하면서 물안개 담고 싶은데
아직 그러지를 못했어요^^*
천사의 나팔 (17-11-11 09:27)
숙영님
안녕하세요 올만에 뵙는거 같습니다
남이섬 단풍 왠지 더어 고와 보이는데여
가을엔 어디라도 좋은거 같습니다
배용준최지우 커플 사진 보니 생각나는데
언니형부가 두사람 따라잡는다고
비슷한 포즈로 사진 찍어와서 웃었던 기억이 나네요ㅎ
이젠 발가락은 괜찮아지셨겠지요?
날이 추워졌습니다 건강 유의하시고
즐거운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숙영 (17-11-11 11:27)
천사의 나팔님
정말 올만아셔요.
요즘엔 자주 안오시네요~
저도 이 핑계 저 핑계로 자주 오지 못해요.ㅎ
네~
염려해주신 덕분에 다 나았습니다.

현충사에서 같은 날 있었다니
놀라움을 금치 못하겠네요^^
메밀꽃산을 (17-11-11 11:37)
요즈음  숙영님  할동이 뜸해서 겔러리방이  서늘해요
그래서  오랜만에  멀리시집간 딸이 엄마보러친정에 갔다가
못보고 뒤돌아 온듯한  느낌이어요
숙영님은  나보다  선배이시고  아는것도  많잖아요~~!
이젠  자주  뵙기를  바랍니다.
     
숙영 (17-11-11 21:21)
산을님
병원에 두달이나 계셨나요?
저별은님 다녀 왔다기에
왜 저에게 안 알려 주었냐고 섭섭해 했지요.
이제 더욱 건강하셔서 자주 뵈어요
저도 자주 오도록 노력은 하겠으나
약속은 못해요^^*
건강하십시요.
고지연 (17-11-11 18:27)
남이섬의 단풍
꽃 폭포수 처럼 화려하네요
이렇게 고운 단풍이 지면 허전해 한동안 우울 할 것 같아요
     
숙영 (17-11-11 21:23)
지연님
남이섬 같이 갔더라면
환상적으로 담아 오셨을텐데요.
호암미술관 단풍은 어떨까 궁금하네요^^
Heosu (17-11-11 22:46)
아름다운 남이섬,
가을이라 더 따뜻한 이야기거리가 있을 것도 같습니다..
참 재밋게 시청한 겨울연가 였는데,
언젠가 한번은 꼭 가봐야지 합니다...남이섬에,
     
숙영 (17-11-13 22:45)
여행 좋아 하시는 허수님도
이쪽은 좀 멀어서 주저 하시는군요
이왕 오시려면 방 예약하시고
식구들이 하루 머무시면서 아침 물안개도 담으셔요^^
늘푸르니 (17-11-13 15:33)
남이섬은 여러번 갔어도 또 가고 싶은 곳입니다.
덕분에 아름다운 가을날의 남이섬 감상합니다.왠지 아쉬운...더 보고 싶어서요...ㅎ
     
숙영 (17-11-13 22:46)
네 사진을 많이 담아 왔는데
조금 밖에 못 올렸어요
몇장 더 올릴께요~~~~
언제? ㅋ
kgs7158 (17-11-14 01:12)
고맙습니다
남이섬 오랜만에 다녀온듯이잘보고갑니다 ㅎ
봄의꿈 (17-11-22 12:16)
숙영님의 남이섬을 담어오신 작품이 무척 아름답습니다.
몇점 고이 모시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TOTAL 4,516
<span style=
갤러리방 이용 안내 (16)
저별은☆  |  7401
메밀밭 풍경
메밀밭 풍경
해조음  |  34
살구
살구 (3)
모나리자 정  |  40
메꽃 & 애기메꽃
메꽃 & 애기메꽃 (2)
모나리자 정  |  27
2018년 첫 번째 만난 …
2018년 첫 번째 만난 연꽃들... (2)
Heosu  |  150
지난 5월 꽃들에게 ~
지난 5월 꽃들에게 ~ (3)
저별은☆  |  160
고성 하늬팜 라벤더
고성 하늬팜 라벤더 (4)
jehee  |  168
라벤더 이야기
라벤더 이야기 (4)
해조음  |  183
서낭 & 하조대.
서낭 & 하조대. (8)
메밀꽃산을  |  181
흐르는 세월따라 ~`
흐르는 세월따라 ~` (5)
8579립  |  151
기생초
기생초 (4)
모나리자 정  |  156
바다가 보이는 아름다…
바다가 보이는 아름다운 펜션에서 (6)
해정  |  156
삼락의 수련..
삼락의 수련.. (5)
Heosu  |  188
그리움의 표현인가 ~
그리움의 표현인가 ~ (6)
저별은☆  |  193
털중나리
털중나리 (4)
용소  |  133
달맞이꽃
달맞이꽃 (4)
모나리자 정  |  196
세부
세부 (3)
하림  |  132
능소화가...
능소화가... (4)
청죽골  |  138
고성 . 라벤더   마을…
고성 . 라벤더 마을 . (19)
메밀꽃산을  |  307
닮은 꼴의 꽃들
닮은 꼴의 꽃들 (10)
늘푸르니  |  241
수국의 맛보기..(태종…
수국의 맛보기..(태종사 수국) (6)
Heosu  |  197
꽃들의 천국~
꽃들의 천국~ (10)
저별은☆  |  211
행복길 건강길
행복길 건강길 (3)
반하린1  |  163
수련
수련 (6)
용소  |  157
파도의 노래
파도의 노래 (10)
jehee  |  236
두물머리 파란 하늘 .
두물머리 파란 하늘 . (15)
메밀꽃산을  |  372
오늘도 날씨가 로또 …
오늘도 날씨가 로또 맞는날..,,,, (2)
베드로(김용환)  |  264
보리수(열매)
보리수(열매) (5)
모나리자 정  |  294
평화의 상징 샤스타데…
평화의 상징 샤스타데이지~ (8)
저별은☆  |  225
아침 산책길에서.
아침 산책길에서. (10)
초록별ys  |  220
비내리는 간절곶 풍경…
비내리는 간절곶 풍경... (6)
Heosu  |  226
능소화 피었네요 ^^
능소화 피었네요 ^^ (8)
모나리자 정  |  271
함께하면 아름다운세…
함께하면 아름다운세상 (3)
베드로(김용환)  |  122
꽃창포의 행복
꽃창포의 행복 (9)
저별은☆  |  177
남개연
남개연 (10)
용소  |  211
꽃 모음
꽃 모음 (16)
늘푸르니  |  242
멋진 한 주간 맞이 하…
멋진 한 주간 맞이 하세요 (9)
청죽골  |  191
물처럼 바람처럼....(…
물처럼 바람처럼....(풍선 아트 동아리장면… (6)
베드로(김용환)  |  136
빨간 앵두 그 유혹에 …
빨간 앵두 그 유혹에 빠지다... (5)
Heosu  |  26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