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모든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에 한하여 본인의 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 등록된 사진은 인터넷상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작성자 : 숙영
작성일 : 2017-12-01     조회 : 443  











숙영 (17-12-01 21:02)
햇살 상담소

      김선근

뒤엉킨 실마리를 찾고 싶다는 선배를 따라 간다
족집게 처녀가 산다는 골목집에는 깃발이 문패처럼 펄럭이고
음모가 향불 피어오른다
탱화 속의 눈동자가 내 뒷골목을 훤히 들여다보고 있다
청담동 사과궤짝에 어눌한 글씨로 박아둔
"문 선배 인생 상담소" 하루의 어깨가 무거울수록
문전성시를 이룬다
우산을 빌려주는 대신 함께 비를 맞아준다는, 얼렁뚱땅 시작했다는
사내가 쌀 몇 알을 상 위에 뿌린다
번번이 미궁으로 빠져드는, 편하나 들어주지 않는 생
로또를 사도 두 자리도 안 맞는
헝클어진 실타래 술술 잘도 풀리는 그 사내에게
한번 인생 상담을 받아볼 요량인데
텃밭 산새들 합창과 나무들 꽃눈 터트리는 소리 들리지 않는다
귀가 꽉 막혔다
입만 살아 지껄였던
경청의 힘으로 확장한다는 그 인생 선배
베롱꽃 거듭거듭 눈을 틔우고 귀를 활짝 열고 있다
바람이 읽어주는 햇살 경전 소리를
고요히 경청하고 있다
김선근 (17-12-02 21:22)
와우...멋진 풍경입니다
네 그렇게 가을은 알알이 씨앗과 열매를 맺어놓고
먼 추억으로,,, 막 내린 무대처럼 가버렸습니다
나무들은 침묵으로 긴 안식에 들어갈 것입니다
내년 희망의 봄꿈을 꾸면서 말이죠
오늘 행사를 마치고 아름다운 풍경에 행복이 배가 됩니다 
포토방 가족 분들 뵙게 되어 참 반가웠습니다
두 방장님을 비롯 건강이 좋지 않은데도 참석하신 산을님
멀리 부산에서 오신 해정님 저별은님 안박사님 함박미소님
예쁜 이어링을 선물하신 베드로님의 뜨거운 사랑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사정이 있어 못 오신 숙영님 많이 아쉬웠습니다
내년엔 꼭 뵙기를 바랍니다
늘 제 시에 왕팬이 되어주심을 감사드립니다
이제는 오롯이 추억으로 남을 가을 풍경
덕분에 잘 감상했습니다 
고맙습니다
     
숙영 (17-12-12 19:52)
김선근 고문님
시를 대할때마다
깜짝 놀랍니다.
세밀하신 관찰 예리한 판단
표현의 맛갈스러움
감사히 배우고 있습니다.

시마을행사는 죄송합니다.
해조음 (17-12-02 23:55)
이미 가버린 가을이 다시 절절히 그리워지게
만드는 작품으로 느껴 집니다.
이제 그만 가을은 놓아 주시고
하얀 겨울을 생각해 보세요..ㅎㅎ
     
숙영 (17-12-12 19:53)
해조음님
좋은곳 다녀 오시고
멋진 사진 많이 가져 오셨네요
저는 다낭을 다녀 왔는데
건질 사진이 없네요^^*
惠雨 (17-12-03 17:27)
숙영님 어찌 지내셔요.
이번 송년회 때 못 뵈어 아쉬웠습니다.
좋은 작품 자주 뵐 수 있기를 바라고요.
하긴 저도 일 핑계로 자주 못 오니 뭐라 말 못 하겠어요.^^
늘 건강하시고 12월 한 달 멋지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숙영 (17-12-12 19:54)
혜우님
늘 시마을 위해 애쓰시는거
잘 보고 있습니다.
좋은 작품도 많이 쓰셔서
시집도 만드셔야지요^^
늘푸르니 (17-12-03 23:01)
은행나무길 멋지네요!
억새의 새로운 시선 특별하구요~
김선근 시인님 시를 좋아하시나 봅니다.애용하시는 걸 보니..ㅎ
좋은 풍경들과 좋은 시 감상 잘 했습니다.
     
숙영 (17-12-12 19:55)
늘푸르니님
전번에 만나 뵈어서 얼마나 반갑던지요.
행복한 나날 되시길요
건강하셔야 합니다.ㅎ
kgs7158 (17-12-04 01:31)
고맙습니다
     
숙영 (17-12-12 19:56)
댓글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jehee (17-12-04 08:56)
안양천변 같기도 하고 곡교천 같기도 하네요
만추의 어느날 댕겨 오셨을..
가을은 가고 겨울이 가면 따뜻한 봄이 온답니다 ㅎ
12월의 오늘도 행복하세요
     
숙영 (17-12-12 19:57)
재희님
좋은 작품들에 깜놀입니다.
늘 신선해요~~
이제 댓글 달러 다닐께요^^*
천사의 나팔 (17-12-08 17:11)
숙영님
곡교천의 사진들 이제야  만나네요ㅎ
억새 저리 담으니 왠지 느낌이 색다른걸요
위에 풍경들은 아~~하며 내려오다 젤 아래 풍경은
어디일까 좀 낯선데요 요기도 곡교천?
암튼 낯익은 방가운 풍경들 즐감합니다
헤라님 전시회 사진 봤는데 숙영님 젊어지신거 같던데요ㅎ
추위의 건강하게 행복한 연말 되세요^^
     
숙영 (17-12-12 19:58)
천사의 나팔님
금방 알아 조시네요^^
멋진 표현을 못해 죄송해요.
젊어졌다고요?
에고 왜 얼굴이 상했냐고
저별은님 걱정이 이만 저만이 아닙니다.ㅎ
 
 
TOTAL 4,061
<span style=
갤러리방 이용 안내 (9)
저별은☆  |  2555
위양지의 겨울....
위양지의 겨울.... (3)
Heosu  |  73
지장매 와 금둔사 납…
지장매 와 금둔사 납매 (1)
늘그자리  |  118
백과흑...그리고
백과흑...그리고 (3)
푸른죽  |  90
겨울을 지나며...
겨울을 지나며... (1)
惠雨  |  92
d,d.p 야경-2
d,d.p 야경-2 (3)
베드로(김용환)  |  62
동대문  ddP    .
동대문 ddP . (9)
메밀꽃산을  |  93
힘찬 역동의 삶으로~
힘찬 역동의 삶으로~ (4)
저별은☆  |  95
대장경 테마파크를 찾…
대장경 테마파크를 찾아서~~ (8)
다연.  |  88
돌 쌓기
돌 쌓기 (2)
푸른죽  |  106
도봉산
도봉산 (5)
푸른바위처럼  |  187
건국대학교    호수(…
건국대학교 호수(연못)에서. (9)
메밀꽃산을  |  170
신이난 강아지
신이난 강아지 (4)
푸른죽  |  138
ddp
ddp (4)
베드로(김용환)  |  83
아름다운 그 바다...
아름다운 그 바다... (6)
Heosu  |  101
까치무릇
까치무릇 (4)
용소  |  112
노루귀
노루귀 (5)
용소  |  132
아름다운 선~~
아름다운 선~~ (8)
다연.  |  129
겨울의 참새
겨울의 참새 (2)
푸른죽  |  99
탐라국
탐라국 (2)
하림  |  105
빛바랜 앨범속에 그대…
빛바랜 앨범속에 그대들아 ~ (6)
저별은☆  |  150
청죽
청죽 (6)
푸른죽  |  175
외딴집의 겨울
외딴집의 겨울 (4)
jehee  |  207
친구따라  하루
친구따라 하루 (3)
함박미소  |  120
행운을 만나다...
행운을 만나다... (4)
Heosu  |  165
조각여행(여인상)
조각여행(여인상) (2)
푸른바위처럼  |  133
봄이 되면 여의나루에…
봄이 되면 여의나루에서 만나요 ~ㅎ (4)
저별은☆  |  152
새해 복 많이 받으세…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푸른죽  |  138
고향집
고향집 (6)
8579립  |  164
인천대교 야경
인천대교 야경 (3)
볼케이노1  |  143
새해 노루귀
새해 노루귀 (5)
용소  |  267
설날 인사 나누네요 ~…
설날 인사 나누네요 ~` (9)
8579립  |  292
명절이면 무엇이생각…
명절이면 무엇이생각나나요~ (4)
베드로(김용환)  |  207
새해 복 많이 받으세…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저별은☆  |  229
상고대(태백산)
상고대(태백산) (4)
푸른바위처럼  |  308
통일전의 겨울풍경...
통일전의 겨울풍경... (10)
Heosu  |  183
멋진 화분들
멋진 화분들 (4)
베드로(김용환)  |  156
서울역에서 만나요 ~
서울역에서 만나요 ~ (7)
저별은☆  |  254
얼음호수.....
얼음호수..... (2)
베드로(김용환)  |  18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