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이미지

(운영자 : 큐피트화살) 

♨ 舊. 이미지  ♨ 태그연습장(클릭)

 

이미지나 편지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영상시는 영상시란, 좋은글은 좋은글란에 올려주세요)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8-09 07:17
 글쓴이 : 체인지
조회 : 240  

글 쓰세요 , , , , , , ,




    소스보기

    <center> <table width="487" bordercolor="#000000" border="5" cellspacing="10" cellpadding="10"> <tbody> <tr> <td><p> <embed src="http://cfile231.uf.daum.net/media/993A74495B6BD1FB1BD5E6"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style="width: 700px; height: 464.2px;" scale="exactfit" allowfullscreen="true"></p><tr> <td><pre><span style="letter-spacing: 0px; font-size: 9pt;"><font color="#000000" face="Verdana"><p align="left"></p></font><p style="margin-left: 40px;"><font color="#000000" face="Verdana"> 글 쓰세요 , , , , , , , </font></p></span></pre></tr></tbody></table></center><p><br></p> <span id="style" style="line-height: 20px;"></span><p><br></p><ul><ul></ul></ul><p><br></p>

    체인지 18-08-09 07:21
     
    아직도 많이 더우시죠?
    하지만 입추가 지나고나니 朝 夕 으로 약간의
    찬기운이 돕니다 이럴때 일수록 건강 챙기세요

    위 영상은 포겔방 천사의 나팔님 이미지로
    만들어본 영상입니다
    이미지 주신 천사의 나팔님께 감사드립니다 풀스크린으로 감상하시고
    오늘도 즐거운 하루 맹글어 가시기 바랍니다

    아 참 그리고 은영숙 시인님 퇴원 하셨다는데 빠른 쾌유를 빌어봅니다
    *김재관 18-08-09 20:18
     
    이미지 영상 감사드립니다
    체인지 18-08-09 21:48
     
    김재관 님 다녀가셨네요
    감사합니다 즐거움이 가득한 고운 밤 되세요~~
    소화데레사 18-08-09 22:15
     
    체인지님
    오늘도 역시 많이 더웠습니다
    입추가 지나고 보니 아주 약간은
    밤에는 시원해진것 같기도 합니다

    보기만해도 입에 침이 고이는 새콤 달콤한 자두
    이쁘기까지 하네요
    전원주택에 저런 과일나무 몇 구루 심고
    싱싱한 과일 따먹으며 살면
    참 좋겠다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멋진 영상 감사히 잘 보았습니다
    체인지님 천사님 수고 하셨습니다
         
    체인지 18-08-09 23:24
     
    소화데레사 작가님 반갑습니다
    낮에는 오늘도 여전히 더웠습니다
    하지만 이곳 부산엔 조금전에 소나기가 세차게 잠깐
    퍼 붓더니 지금은 조용합니다
    열대야는 피한 기분이지요

    지금 여름 과일중에 자두랑 사과 아오리랑
    한참 나올때이랍니다
    포도도 나왔더라구요 천사님의 이미지가 맘에들어서
    한번 맹글어 보았습니다
    다녀가시면서 내려주신 고운 글 감사드립니다
    늦은밤 고운꿈 꾸시고 행복한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큐피트화살 18-08-09 22:29
     
    와...자두가 정말 탐스럽게 익었네요..
    보기에도 정말 예쁩니다..
    새콤해서 벌써 침이 도는것 같아요..
    저도 신과일은 잘 못먹어서요..

    전원주택에 있으면 감나무랑 석류나무..
    사과나무 한그루라도 심어서...가꾸어 보고 싶지만..
    저는 외국에 하도 많이...또 자주 나오니..
    꿈에서나 그려보는 일입니다..

    이번엔 농장하는 친구가 아오리사과 맛이나 보라고..
    친구들한테 붙여준다고 하면서..
    택배비만 오천원씩 보내라네요..
    주소록 보고 다 붙여 준다고요..
    자식처럼 기른 과실나무인데 그렇게 준다고 하니 조금은 부담스럽기도 하고요..
    받으면 가격쳐서 붙여 주어야 하겠습니다..

    곱게 빚으신 영상 즐감합니다
    더운저녁 마음은 시원하게 보내시길요..
    체인지 18-08-09 23:41
     
    큐피트 방장님 반갑습니다
    어서오십시요
    천사님의 이미지가 맘에들어 한번 만들어 보았답니다
    주택의 한 모퉁이에 과일나무 몇그루 심어놓고 철 마다 따서먹으면 참 좋겠지요?

    서울에 살던 내 친구가 예전에 파출소 소장으로 있다가
    강원도 태백쪽으로 이사를가서 여러종류의 과일나무를 심어 크는재미 먹는재미로
    키웠는데 이제는 지겹답니다

    해마다 봄이면 약 쳐야되고 나무가 자라서 사다리놓고 따야하고
    이제는 힘들어합니다 혹시나 친구들이 오면 와인을 만들어 선물하는게
    낙으로 여긴답니다
    지금은 아오리가 한참이지요 푸르면서 탈콤한 맛 ~
    입맛돕니다
    정성 가득한 댓글 감사드립니다 건강하세요~~
    예향박소정 18-08-10 11:28
     
    고향이 좋아...
    물말아서 풋고추 된장에 찍어 먹든 고향집이 그리운 무더위 입니다
    오이도 밭에서 바로 따서 씻지도 않고
    그냥 먹든 어린 시절 추억도 아득해지네요
    바다 수온이 너무 올라가서
    물고기들도 죽고, 닭도 죽어서 안타까운 폭염입니다

    오늘 뉴스에
    어미 범고래의 애끓는 모정 2주일 째..
    죽은 새끼를 떠나보내지 못하는 행동으로 전세계에 안타까움을 안긴
    어미 범고래가 2주 째 그 곁을 떠나지 못하고 있다는......
    이 뉴스를 벌써 4번째인 가 봅니다.
    어미가 죽은 새끼를 놔두고 먹이를 먹으면 새끼가 물에 잠기니까..
    아마도 이 어미 고래는
    먹지도 않고, 죽은 그 새끼와 함께
    자신도 죽을려고 ( 제 생각...)
    아직도 죽은 새끼와 함게 바다를 떠도는 것 같은 생각이 들어서
    짠하게 눈물 겹습니다.
    동물의 모성애도 사람보다 더 깊고, 더 넓은 것 같네요
    건강 잘 챙기세요
    영상 감사합니다
    체인지 18-08-11 08:52
     
    애향 시인님 무척이나 더웠던 올 여름
    더위와 싸우신다고 고생 많이하셨습니다
    천사님의 이미지로 만들어본 영상입니다
    지금은 자두와 사과 아오리가 한참이지요

    저도 어릴적 할머니와 밭고랑 따라다니면서 오이도 따먹고
    참외도 따서 껍질채 먹던 기억이 납니다 시고에서 크고 자란 분들은
    아마도 아련한 추억꺼리 하나쯤은 가지고 있겠지요?

    범고래 뉴스는 보지는 못했지만 시인님 말씀대로 가슴이 찡합니다
    예전에 원숭이가 죽은새끼를 등에 업고 새끼가 말라 비틀어져 있을때까지
    등에 업고다니는걸 보았습니다
    아마 동물의 모성애는 사람보다 더 강한가 봅니다
    막바지 더위에 건강 챙기시고
    다녀가신 고운걸음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스마트폰에서스위시 영상을 보는법 /동영상, 플래시영상,작가님들 필독 하… (1) 큐피트화살 06-19 535
    공지 댓글로 동일한 스위시 사용하지마시고 가로300 세로 300 으로 하십시오 (10) 큐피트화살 07-13 18849
    공지 겨울 동백 /테이블 참조하세요 (22) 소화데레사 02-19 3408
    1815 추억의 앨범 (5) 체인지 08-13 142
    1814 이미지 보며 힐링 하기 (1) 향기지천명맨 08-13 108
    1813 시원한 영상 (7) 소화데레사 08-12 151
    1812 시원한음료이미지 노트24 08-12 123
    1811 고향이 좋아 (자두) (9) 체인지 08-09 241
    1810 그대와 나 ~~~!!! (14) 큐피트화살 08-07 346
    1809 시원한 계곡에 발 담그고 폭염이겨내기 (6) 향기지천명맨 08-06 247
    1808 아름다운 세상속으로... (7) 천사의 나팔 08-06 263
    1807 너무아픈 사랑은,,,,, (13) 체인지 08-05 252
    1806 8월의 설경 (26) 소화데레사 08-01 362
    1805 새콤달콤 자두 (14) 천사의 나팔 07-31 284
    1804 이미지 모음 포겔방 (늘푸르니)작가님 (7) 체인지 07-28 306
    1803 무더위는 시원한 음식과 함께 향기지천명맨 07-28 245
    1802 늘 그 자리에서 그대를... (16) 천사의 나팔 07-27 357
    1801 무더위 탈출 향기지천명맨 07-25 286
    1800 해변의 여인 (17) 소화데레사 07-23 473
    1799 보고싶어 꿈을 꾸었습니다~~~!!!. (15) 큐피트화살 07-22 480
    1798 무더위속 시원한 이미지 (11) 향기지천명맨 07-20 435
    1797 우정영상 /포토 천사의 나팔 (13) 체인지 07-20 300
    1796 더위야 물럿거라!!!~~~ (17) 천사의 나팔 07-20 414
    1795 션한여름되세요(서리꽃과 항구) (11) 체인지 07-18 345
    1794 연 꽃 / 사진 저별은 & 청죽골 (7) 소화데레사 07-15 386
    1793 아름다운 도시의 풍경 (3) 향기지천명맨 07-14 282
    1792 꽃 모음 (19) 늘푸르니 07-12 497
    1791 이름모를 소녀 (13) 체인지 07-12 355
    1790 잊지말아다오 내가 쓴 그글씨 너를 사랑했다는말이었음을~~~~~!!! (22) 큐피트화살 07-11 466
    1789 바다이미지 (1) 노트24 07-09 381
    1788 여름 나팔꽃 (2) 향기지천명맨 07-08 312
    1787 하늘 구름의 초대 (20) 천사의 나팔 07-08 474
    1786 시원한 여름풍경 /사진 메밀꽃 산을 (16) 소화데레사 07-08 365
    1785 바다이미지 (3) 노트24 07-05 399
    1784 7월에도 눈이 내리면 좋겠다 (17) 천사의 나팔 07-04 443
    1783 비 오던 날 접시꽃과 우산 (11) 러브레터 07-04 370
    1782 상처로 얼룩진 난........(이미지 /천사의 나팔) (12) ankijun 07-03 404
    1781 포겔방 이미지 모음 (17) 체인지 07-03 327
    1780 꽃 모음 (18) 늘푸르니 07-01 417
    1779 하트이미지 (6) 노트24 07-01 373
    1778 나팔꽃의 신비로움 속으로.... (25) ankijun 06-30 439
    1777 행복한 사람 (17) 소화데레사 06-30 470
    1776 아름다운세상 (3) 향기지천명맨 06-29 37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