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5-18 06:19
<추천>당신도 그러고 싶을 때가 있나요?
 글쓴이 : 김현
조회 : 2788  

 


 

 

♧ 당신도 그러고 싶을 때가 있나요? ♧
 

당신도 아무도 모르는 곳에 있다가 사람들이
애태우며 찾도록 하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별로 아프지도 않은데 많이 아픈척하며
어리광피우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지나가는 삶 붙잡고 내 살아가는
이야기를 하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아침에 출근하지 않고 늦잠을 자고
어두워질 때까지 음악만 듣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세상을 등지고 산 속에 들어가
오두막집을 짓고 혼자 살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산에 올라가 참고 참던 말들 실컷
내지르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바람 부는 대로 물결치는 대로
흔들리며 살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아무도 걷지 않은 하얀 눈밭을 요란한
발자국으로 어지럽히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머리에 형형색색의 물을 들이고
시선를 받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휴대폰을 꺼버리고 아무 연락도
받고 싶지 않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어떤 말로도 위로 받고
싶지 않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서럽게 목놓아 하염없이
울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어떤 노래를 들을 때 나도 저런 가사를
쓸 수 있다는 생각을 한적 있나요.

당신도 영화의 주인공처럼 목숨건
사랑을 하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달리는 자동차의 유리를 모두 내리고
한겨울 찬바람을 맞고 싶을 때가 있나요.

당신도 '모든 것이 내 잘못'이라고
생각하다가 막상 그를 만나면
'네 잘못' 이라 말하고 돌아선 적 있나요.
나는 그렇습니다.
- 정용철 마음이 쉬는 의자 중에서 -
- html 제작 김현피터 -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칸소네-샹송-죽도록사랑해서(아모레미오 ♬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추천>9월이 오면 들에다 바람을 풀어 주세요 (3) 김현 08-23 1555
공지 <추천>행복의 비밀 한 가지 (1) 竹 岩 08-22 1528
공지 <추천>이 세상에서 가장 넉넉한 집 (2) 김용호 07-27 2027
공지 <추천>밝은 마음은 푸른 하늘을 볼 수 있다 (4) 리앙~♡ 07-28 1863
4538 우연히 오는 게 행운이지만 행운이 오기까지 (2) 김현 00:34 57
4537 아침 빈 속에 먹으면 '독'이 되는 음식 김현 00:30 51
4536 남의 눈 높이에 맞춰 산다면 竹 岩 00:07 44
4535 선물 같은 좋은 만남 (1) 竹 岩 09-23 95
4534 가을처럼 깊어 가는 사랑 (3) 김용호 09-23 101
4533 내 마음이 고약 하면 남의 말이 고약하게 들린다 김현 09-23 71
4532 여러분 혹시 아버지의 눈물을 보신적 있으세요? (1) 김현 09-23 58
4531 행복한 사랑이 별거 인가요 (3) 김현 09-22 147
4530 아름다운 노부부 (1) 김현 09-22 112
4529 사랑받는 사람의 비결 (1) 竹 岩 09-22 96
4528 가을이 주는 마음 (3) 김용호 09-21 176
4527 만남의 인연은 소중하게 (1) 竹 岩 09-21 145
4526 노후에 눈물은 왜? 흘리게 되는지 아시나요 (2) 김현 09-21 152
4525 5천원 인생과 5억원 인생의 차이 김현 09-21 127
4524 이 가을이 안겨다 주는 선물 (1) 김용호 09-20 146
4523 사랑한다면 이들처럼 (아내와 살면서 한 번도 안 싸웠다면 믿으시겠어요) (1) 김현 09-20 123
4522 어느 95세 노인의 수기 (1) 김현 09-20 137
4521 삶에 대한 가치관들 竹 岩 09-20 135
4520 세상을 움직인 유명인 100명의 짧은 글 긴 여운 김용호 09-19 105
4519 가을 향기처럼 불어 온 당신 (1) 김용호 09-19 177
4518 꼭꼭꼭, 한 노부부가 어딜 가든 손을 붙잡고 다녔습니다 (1) 김현 09-19 120
4517 남편과 아내를 위한 십계명 (1) 김현 09-19 143
4516 향기로운 삶을 위하여 (1) 竹 岩 09-19 166
4515 어느 경로당 벽에 붙여진 붓글씨 (3) 김현 09-18 235
4514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3) 김용호 09-18 265
4513 사랑과 믿음 그리고 행복 (1) 竹 岩 09-18 145
4512 남자는 가을을 타지만 여자는 사계절을 다 탄다 (1) 김용호 09-17 154
4511 가을의 기도편지 (2) 김현 09-17 225
4510 부자가 되지 못하는 5가지 이유 김현 09-17 168
4509 말투는 내용을 담는 그릇이다 (1) 竹 岩 09-17 136
4508 조용한 물이 깊은것 처럼 (3) 리앙~♡ 09-16 230
4507 어느 부부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1) 김현 09-16 156
4506 인생의 가장 좋은 나이 김현 09-16 173
4505 만남속에서 사랑의 향기를 (2) 竹 岩 09-16 149
4504 상대방이 진정으로 무엇을 원하는지 알고 계시나요 김현 09-15 176
4503 모르고 베푼 선행이 이런 결과를 가져올 줄은... (2) 김현 09-15 165
4502 당신은 나의 마음입니다 (1) 竹 岩 09-15 145
4501 아름다운 감동을 주는 사람 (6) 리앙~♡ 09-14 248
4500 내인생에 가을이오면 (2) 김현 09-14 249
4499 내 삶을 바꾸어주신 시댁이야기 [가족감동] (2) 김현 09-14 134
4498 사랑으로 만나는 공간 竹 岩 09-14 121
4497 가을이 물 드는 하늘가에 (1) 김용호 09-14 225
4496 무슨 인연으로 당신을 만났을까요 김용호 09-13 193
4495 어느 노신사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1) 김현 09-13 167
4494 감동글 남편의 마지막 선물 (1) 김현 09-13 145
4493 매일 기다려지는 사람 竹 岩 09-13 161
4492 아름다운 그 이름 친구에게 (2) 김용호 09-12 214
4491 이런 사람 하나 있었으면 (1) 竹 岩 09-12 174
4490 어제는 이미 지나가 버렸습니다 내일은 없을지도 모릅니다 (1) 김현 09-12 190
4489 어느 60대 노부부이야기 김현 09-12 16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