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0-11 07:11
 글쓴이 : 김현
조회 : 896  

 

 
 



♣ 초 가을 편지를 그대에게 ♣



가을이 오는 길목입니다.
멀리서 아주 멀리서
새끼 강아지 걸음처럼 가을이 오고 있습니다.

이제 막 잠에서 깨어나
바다 끝에서 연분홍 혀를 적시고
떨리듯 다가오는 미동 괜스레
가슴이 미어집니다.

가을이 오고 있습니다.
내 마음 안달이 났습니다.

차마 전하지 못했던 사랑
가을보다 먼저 전하고 싶어서
내 마음 안달이 났습니다.

물살 같이 빠른 세월이라
사랑도 그렇게 흘러 갈까봐

미루고 미루어 전하지 못한 마음
어린 짐승 날숨같이 떨며
소리없이 그대를 부릅니다.

가을이 온 뒤에도 지금처럼
높은 산과 긴 강을 사이에 두고
멀리서 바라 봐야만 한다면

꽃망울 속 노란 꽃가루 같이
가득한 그리움을 어떻게 할까요.

갓핀 꽃잎같이 곱고
성당의 종소리 같이 맑으며

보름달 같이 밝은 그대는 작은 새의 깃털같이
부드럽고 함박눈 같이 고요한 나라입니다.

아 아, 가을이...
바다 끝에서 생겨난 가을이
새끼 고양이 눈망울 같이 내 마음을 바라봅니다.

어린 짐승 발소리처럼
가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가을이 나뭇잎에 안기기 전에
나의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나의 사랑을 전하고 싶습니다.
가을보다 먼저 전하고 싶습니다.
- 좋은 생각 中에서 -
<html 제작 김현피터>

가을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고엽 (Autumn Leaves) ♬

The falling leaves drift by the window
낙엽이 창문가에서 흔들리네
The autumn leaves of red and gold
붉고 금빛의 가을 낙엽
I see your lips, the summer kisses
나는 너의 입술을 보네, 그 여름의 키스
The sunburned hand I used to hold
햇볕에 탄 손을 난 잡곤 했었지

 


안개꽃12 17-10-11 09:08
 
좋은글 감사 합니다.
환절기 감기 조심 하시고 즐거운 날 되세요.~^^*
kgs7158 17-10-11 13:12
 
감사합니다  고운 시정에 머물다갑니다.

새끼고양이..ㅎ갑자기 저도 그 눈망울이 떠오릅니다
새벽에  꼭 새끼고양이들이 눈을 동그랗게뜨고 바라보던,,
넘기엽고,,이제사 생각나는데  먹이를 달라는눈빛이엇을지도 ㅜ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추천>행복을 나눌 사람 (2) 김용호 02-20 559
공지 <추천>결과는 말을 하지 않는다. (2) 리앙~♡ 02-03 1089
공지 <추천>남은 여생 보람되게 살자 竹 岩 02-02 995
공지 <추천>내 삶이 너무 버거워 하는 생각이들 때 (1) 김현 01-28 1051
5169 상상할 수 없는 일은 결코 일어나지 않는다 김현 00:49 16
5168 사랑한단 말 이럴 때 하는 거래요 김용호 00:42 12
5167 듣는 사람에게 기쁨을 주어라 김현 00:23 13
5166 마음에 두고픈 열 가지 竹 岩 00:13 12
5165 사랑의 향기가 묻어나는 만남 (1) 김용호 02-23 36
5164 용서하는 용기, 용서 받는 겸손 (2) 리앙~♡ 02-23 39
5163 가슴이 시키는대로 하세요 竹 岩 02-23 71
5162 당신의 인생을 최고로 만드는 방법 (감동과 가르침이 있는 유머) 김현 02-23 71
5161 들을줄 아는 지혜 (1) 김현 02-23 68
5160 남은 여생 보람되게 살자 竹 岩 02-22 94
5159 밤 사이에 행운으로 바뀌어 진다 (2) 김현 02-22 108
5158 사랑을 표현하세요 (1) 김용호 02-22 115
5157 어느 경로당 벽에 붙여진 붓글씨 (1) 김현 02-22 88
5156 인생을 둥글게 둥글게 김용호 02-21 80
5155 부부는 참으로 가깝고도 먼 이방인 김현 02-21 117
5154 인생 길 가다 보면 竹 岩 02-21 112
5153 3초만에 따뜻한 세상 만들기 (1) 김현 02-21 96
5152 젖지 않은 인생이 어디 있던가 竹 岩 02-20 158
5151 말에는 많은 허물이 따릅니다 (2) 김현 02-20 145
5150 상한 마음 빨리 극복하기 (1) 김현 02-20 118
5149 <추천>행복을 나눌 사람 (2) 김용호 02-20 559
5148 나 혼자만 아픈 줄 알았습니다. (1) 김용호 02-19 130
5147 한 조각 삶에 머물며 竹 岩 02-19 136
5146 남의 흉 보지 마라 보는 흉 변명일 뿐이다 김현 02-19 111
5145 인생 선배들의 주옥같은 지혜 10가지 김현 02-19 122
5144 오늘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2) 김용호 02-18 178
5143 복이 많은 열 가지 이유 竹 岩 02-18 152
5142 삶이 녹슬면 모든 것이 허물어진다 (1) 김현 02-18 139
5141 삶을 바꾸는 마음가짐 (1) 김현 02-18 298
5140 나는 누구인가,스스로 물으라 竹 岩 02-17 116
5139 느낌표와 물음표 (1) 김용호 02-17 172
5138 봄오기 직전이 가장 추운법이고 해뜨기 직전이 가장 어두운 법 (1) 김현 02-17 115
5137 힘이 들 때 꺼내 먹는 명언 13가지 (1) 김현 02-17 113
5136 마음을 비우면 가벼워지는 것을 (2) 리앙~♡ 02-16 131
5135 나눔의 기쁨을 함께 누려요 (2) 김용호 02-16 106
5134 가는해 오는해(가는年 오는年) (1) 竹 岩 02-16 111
5133 중요한 것은 그 안에 감춰져 눈에 보이지 않는다 (1) 김현 02-16 116
5132 덕담의 기적 (1) 김현 02-16 137
5131 행복을 주는 사람들 (4) 리앙~♡ 02-15 178
5130 누구에게나 뒷모습은 진정한 자신의 모습이다 (1) 김현 02-15 130
5129 설날 아침에 드리는 새해의 기도 (2) 김현 02-15 450
5128 사랑한다면 이것만은 기억하세요 김용호 02-15 159
5127 행복을 채우는 잔이 있습니다 竹 岩 02-15 110
5126 전부다 무료 (1) 김용호 02-14 129
5125 나이테와 같은 우리내 인생 竹 岩 02-14 138
5124 남편의 사랑이 클수록 아내의 소망은 작아지고 김현 02-14 110
5123 당신을 망치는 가장 어리석은 행동 김현 02-14 132
5122 오늘 하루의 길위에서 竹 岩 02-13 199
5121 어머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2) 김용호 02-13 164
5120 일부러 아픔의 쓴 잔을 마시는 사람이 없고 김현 02-13 12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