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9-30 15:54
그릇 때문에 .......
 글쓴이 : 꽃살강
조회 : 545  


사랑에 푹~~ 빠졌나봐







어떤 집에 개가 한 마리 있었는데...


어느날 주인이 손님을 저녁식사에 초대했습니다.


그 손님이 집에 도착했을 때, 그 개는 처다 보지도 않았죠.


짖지도 않고, 물지도 않았습니다.


그러나 그 손님이 가족들과 저녁식사를 하자...


그 개는 그 손님을 계속 노려보면서


그리 크지 않는 소리로 으르렁거렸습니다.


매우 화가 난 듯했습니다.


그 개는 그 손님한테서 눈을 떼지 않고


계속 노려보면서 으르렁거렸습니다.


그 손님은 예민하게 느꼈죠. 그의 심장은 쿵쿵거렸습니다.


그리고 그는 계속 개를 쳐다보았습니다.


그 사람과 그 개는 서로 노려보고 있었습니다.


그는 더 이상 견딜 수가 없어서


그 주인과 가족에게 말했죠.


" 왜 당신의 개는 저렇게 사납게 보입니까?"


그 주인이 대답하기도 전에 딸이 말하기를....


"난 그렇게 생각지 않아요! 평소때는 난폭하지 않아요! "


"단지 당신이 먹는 그 그릇 때문에 ....... !


그놈의 밥 사발을



*
*
*
*
*
*
*
*
*

*
*
*
*
*
*
*
*
*

*
*
*
*
*
*
*
*
*



뺏기는줄 알고...... ? ㅋㅋ





꽃살강 17-09-30 16:03
 

잘 먹고 즐겁게 행복하게
추석 지내 십시요
DARCY 17-09-30 20:54
 
왕년에 나도 풀좀 뜯었어
감히 내 밥그릇을 ㅋㅋ

     
꽃살강 17-09-30 23:56
 

얼마전에 비오고 나서 들에 갔다가..... 개울가에서
주워온것인데....이건 딱 네 밥그릇이다...
해놓고 자꾸 눈독을 드리는것 같아서...
죽겠네......???
DARCY 17-09-30 20:56
 
개실망 ㅎㅎ

     
꽃살강 17-10-01 00:08
 

그래도 여기는 배식 시간에
그릇 물고 열서는것은 아니라.....?
그건 좋은데......!!
DARCY 17-09-30 21:05
 
손님한테 웬 개 밥사발을 ?

     
꽃살강 17-10-01 00:14
 

이건 먼져 먹던 그릇인데
손님이 한번 보더니 게속
주인 아저씨를 따라 다니더니
결국은 돈을 주고 갖어 갔어요
DARCY 17-09-30 21:08
 
     
꽃살강 17-10-01 00:19
 

이번에 갔을때 보고온것
인데.....이젠 이야기 안
하고 모르는척 해야지.....?
DARCY 17-09-30 21:09
 
꽃살강 방장님
메리 추석
즐거운 한가위 보내세요
     
꽃살강 17-10-01 00:32
 

추석엔 행복 하세요 !!!
DARCY 17-10-01 00:20
 
방장님 안줌시고 ㅋㅋ
같은 시간대에
고운밤 되세요
아무래도 와인 한잔 마셔야
잠이 올것 같네요 ㅎㅎ
     
꽃살강 17-10-01 00:22
 
친구가 와서.....술 한잔 하자고 해서
........ㅎㅎㅎㅎ 오랜만에.......!
          
꽃살강 17-10-01 00:26
 

와인엔 이것도.......?
안박사 17-10-01 01:59
 
#."꽃살강"房長님! & "DARCY"任`娥!!
至今까지도,안`줌시고~藥酒(소주or와인),드셔`如?
本人은,初저녘부텀 푹`자고~ 인자서,일어났눈데`如..
"다시"任은,"慶尙道`아줌씨"라서 ~"京畿道",사투리는?
"새벽죠깅"을,05時에 나가는 關係로~"詩마을"나가며는..
"꽃살강"房長님!,"다시"任!&"울`任"들!즐건,秋夕`맞으세要.!^*^
꼴통공주 17-10-17 17:46
 
그니까
손님에게 개 밥그릇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안녕 하십니까...? (46) 꽃살강 08-16 3421
759 머리 좋은 남자 (16) 꼴통공주 00:14 33
758 남편 팝니다. 사정상 급매합니다.( 유머 펌) (11) old man 11-24 63
757 에이~~ 금방 (32) 꽃살강 11-19 290
756 영화관 신음소리 (36) DARCY 11-18 254
755 군대에 갈 연령이.... (27) 꽃살강 11-16 258
754 2017년 시마을 송년모임 안내 (1) 운영위원회 11-13 127
753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4 (12) old man 11-13 328
752 신 칠거지악을 발표합니다 (15) 큐피트화살 11-12 303
751 사실이다.... (29) 꽃살강 11-11 281
750 어느 여대생의 고백 (30) DARCY 11-11 328
749 다시 불러줄레.....!" (47) 꽃살강 11-06 434
748 달빛아래 누운 아리따운 여인 ? (125) DARCY 11-05 468
747 생활속의 착각들 (17) old man 11-04 368
746 그기 뭐라꼬.?... (41) 꽃살강 11-01 397
745 깊고 으슥한 곳으로 간 남녀 (35) DARCY 10-31 440
744 ......뭥미...! (19) 꽃살강 10-28 389
743 웃으면 복이 와요^^* (42) 꼴통공주 10-27 527
742 잠들기전 왕비가 되는 아내 (25) DARCY 10-27 424
741 지금 가고 있어!"....... (32) 꽃살강 10-25 414
740 (인터넷 유머) 부부 거시기 소유권 분쟁에 관한 판결 (15) old man 10-23 463
739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3 (13) old man 10-22 435
738 인형의 비밀 (28) 꼴통공주 10-21 412
737 우째라고,,,,?" (25) 꽃살강 10-20 394
736 ♥ 천생연분☜ (28) 꼴통공주 10-17 578
735 호텔에서 난리부르스 (38) DARCY 10-15 653
734 말을 잘들어요.... (22) 꽃살강 10-14 521
733 뭘....! 하려고 ?" (38) 꽃살강 10-12 533
732 애처가. 간 큰 남편. 엽기 남편 (17) old man 10-10 557
731 아내란 누구인가? (12) old man 10-08 510
730 절마~~공가라!! (19) 꽃살강 10-07 484
729 여자의 옷이 벗겨진 이유 (20) DARCY 10-07 566
728 미국 라스베이거스(Las Vegas)관광 (11) old man 10-06 427
727 여러분은 어떤 선택을 ..?? (17) 꽃살강 10-03 507
726 한가위 연휴 잘 보내세요. (10) old man 10-03 376
725 풍성하고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12) DARCY 10-01 441
724 그릇 때문에 ....... (16) 꽃살강 09-30 546
723 포복전진중 (12) 콩쥐공주 09-29 539
722 어른을 가지고 노냐 (19) 꼴통공주 09-28 538
721 전부 , 싹다 (25) DARCY 09-25 635
720 남자가 좋다 (17) 꽃살강 09-22 712
719 아내의 고백 (28) 꼴통공주 09-21 724
718 사람의 체질과 혈액형 (11) old man 09-21 518
717 (인터넷 유머) 인생면허증(60세부터 99세까지) (12) old man 09-18 631
716 남자들이 알아야할 여자에 대한 10가지 (6) old man 09-17 564
715 좋은 추석이 되시기를 ......! (10) 꽃살강 09-17 535
714 이성을 사로잡는 법 (18) DARCY 09-16 675
713 잘못 탄것을 알았다....? (6) 꽃살강 09-14 513
712 고물 장수와 바람난 부인 (9) 콩쥐공주 09-12 726
711 장롱에 신부를 밀어넣은 신랑 (18) DARCY 09-11 678
710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2 (11) old man 09-10 63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