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0-27 00:47
 글쓴이 : 꼴통공주
조회 : 961  



웃고 갑시다.
새 집으로 이사한 부부가
가구등 집안 도구를 모두 새것으로 바꾸었다.

그리고 저녁을 먹은 후,
기분이 좋아 부부가 차 한잔 하면서
서로 마주보고 마음속으로......

@

@

@

@

@




"너만 바꾸면 되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안박사 17-10-27 04:45
 
#.*꼴통공주" 任`娥!!!
"公主"님이,寢上에서~"뽀미"와,對話를..
근데 "뽀미"가,넘 커버려서.."Mask"를,꼭..
요즘에,犬`事故가 넘 많아서~걱情이,됩니다..
"너만 바꾸면,다 되다니".. 絶對로,안됩니다`如..
"夫婦는 一心同體이니,百年을 偕老해也"~합니다..
"公主"님은,郎君님과 長壽하세要! 늘,幸福하시구요.!^*^
     
꼴통공주 17-10-27 08:14
 
안박사님
때로는 바꾸고 싶은 마음이 저도 ㅋㅋㅋ
참고 삽니다요.
안박사님
안녕하시져. 몇년 되었네요.뵌지가.ㅎ
          
안박사 17-10-28 00:59
 
#.*꼴통공주* 任`雅!!!
참말 歲月이,글케 흘러갔습니다`如..
"광교`湖水公園"의 追憶이,엊그제 인데..
"詩마을`送年會"에서나,"메밀꽃"任과 함께..
"숙영"任도 뵈온지가,何도 오래되어 貌濕이..
"가을"이,떠나갑니다!滿喫하시고..늘,安寧`要!^*^
싱글밤 17-10-27 06:56
 
공주님
그리고 윰방의 모든 형제 자매님
모든분들 건강하세요.

그러네요.
몽땅 새것으로 바궸는데
하나를 못 바궸으니
그래도 잘 간직하세요.
오래된게 더 가치가 있답니다.
     
꼴통공주 17-10-27 08:16
 
싱글맘님
올만에 오셨네요~

익숙한게 좋은거져?
장롱처럼 늘 그자리에 있는 ㅋ
꽃살강 17-10-27 08:23
 



큰 화면은 밑에 제일 끝 사각을 크릭 하세요





우리등의 유머는 끝이 없어라.....

꽃살강 17-10-27 08:28
 

이걸 놓친거야......!
꽃살강 17-10-27 08:32
 

오늘도 차분하게 한잔 마시고.....!
     
초록운동장 17-10-27 19:45
 
기분이 ~
아ㅡㅡㅡ 좋다ㅡㅡㅡ
향기가 전해옵니다 ㅎㅎㅎ
꽃살강 17-10-27 08:35
 

오늘도 힘 내세요
꽃살강 17-10-27 08:46
 


안박사님 싱글밤님
늘 잊지 않으시고 들려
주시니까......!
너무도 좋습니다...고맙습니다
초록운동장 17-10-27 19:43
 
결혼생활 30년 쯤이면
누구나 몇번쯤은 그런 생각을 ㅎㅎㅎ
저만 그런가요??
그래도 구관이 명관이라구요
아이낳고 산사람이 편하지요 ㅎㅎ
음악이 어릴적 생각을 불러 옵니다
지금도 날마다 행복하지만
추억은 가슴을 설레게 하기도 하니까요
감사합니다
건강하고 행복하시기를 바랍니다
     
꽃살강 17-10-27 22:36
 
작년에 뼈가 부러져서 병원에 누어
있었던일이 있었는데 병원앞에
가게가 있고 살것이 있어 가고 있었죠
에레베이터를 타고 내려 가다가 조금
흔들림이 있었는데...
평소에는 아무런 영향이 없을텐데
너무 아파서 주저 앉아 울었지요..

그땐 컴퓨터도 금지, 24시간이 아파서....
ㅎㅎ 너무 걱정 했습니다
남의 신세만 끼치다가 ....가는것이
아닐까 ?.....마음 놓고 음악듣는 시간이나
있을까..?

지금은 컴퓨터로 음악 파일도
만들고....지금은 공원을 걸어서 돕니다
그 시간은 너무 즐겁고 행복 합니다
겨울에 눈이 오면 조심해야 합니다
          
초록운동장 17-10-28 05:40
 
저도 좀 열심히 살았드니 ㅎㅎ
여기저기 흔적이 나타납니다
이제는 몸이 힘들다고 신호를 보내면
병원도 다녀 줍니다
감사하고 소중한 몸에게
그정도의 보답은 해야죠? ㅎㅎㅎ
언제나 건강이 최고입니다^^
               
꽃살강 17-10-28 06:19
 
화요일엔 독감 주사 맞고
여기저기 걸리던 것도
원장님 한테 물어보고.....

스스로를 챙겨야지요
그래야 옆에 있는 사람들에게
짐이 안될테니까....!

너무 고통이 있으면 아무것도
할 수가 없으니까.....!
미리 미리 챙기고....무리하게
운동하지 말고.....ㅎㅎㅎ
이건 늘 내스스로 에게 하는
말입니다

마음대로 짐작해서 미안 하지만
나이가 많은분 같아서.....
늘 아프지 마시고 조심하세요
늘 이곳에서 만날수 있어야
되니깐요.....! ㅎ
DARCY 17-10-27 23:52
 
꽃살강 방장님
그런일이 있었군요
그래도 지금은 건강 하시다니
다행 입니다
나이 들어보니 무엇보다 건강이 제일 이예요
여기는 눈이 안오니 눈걱정 안하고 살아서 좋아요
맛난거 많이 챙겨 드시고 건강 하세요

     
꽃살강 17-10-28 06:32
 
긍정적인 마인드를 늘 갖이고 남을 돕고
사는 DARCY 님은 잘 안아프겠지요 ?
몸이 아프다는것은 아무것도 못한다는것을
의미 하는것을 이니깐 ...... 늘 염두에
두고 살아야.....?

바두기님이 건강 하시겠지요.....?
쪽지를 보내도 답이 없으니......!
DARCY 17-10-27 23:54
 
공주님
에효효 ~
그많은 날들을 참고 살아온
내가 대견 스럽네요 ㅋㅋ
DARCY 17-10-27 23:55
 
애들 같으면 ㅎㅎ

     
꽃살강 17-10-28 05:57
 

잘못하면 맞겠네...? ㅎㅎ
다연. 17-11-06 09:46
 
꼴통공주님 빵긋
잘계시쥬~~
다연. 17-11-06 09:47
 
워디서 요런 유머를 델꼬오셨데요
빤짝빤짝 함다요~~
다연. 17-11-06 09:48
 
참 손주는 모 보셨데요
난 궁금헌디 ㅎㅎ
다연. 17-11-06 09:49
 
난 어제 휴일날 남해 보리암갔다놨두만
코가 맹맹캄다요 ㅎㅎ
감기 조심하시구요
다연. 17-11-06 09:49
 
이한주도 행복만땅하시구요
다연. 17-11-09 06:43
 
꼴통공주님 빨랑와유~~
지둘리고있쓰요 ㅎㅎ
다연. 17-11-09 06:44
 
웃으면 복이 온다기에 쪼르르 왔두만
일케 혼자놀게 만들고
다연. 17-11-09 06:44
 
날씨가 추버지니 따뜻한게 좋치예
옷따스게 입고 다니슈 ㅎㅎㅎ
다연. 17-11-09 06:45
 
위에 다시님글에 백댓글 해드리니 뿌듯?ㅎㅎㅎ도
함다요 ㅎㅎㅎ
그러니 빨랑와요
같이 놀아요 ~~오~~
다연. 17-11-09 06:46
 
ㅎㅎ 혼자 놀지요 모~~
혼자서도 잘노는디 ㅎㅎ카고
다연. 17-11-09 06:50
 
웃으면 복이 온다케서
자꾸 웃슴당 진자루 복이 오겠쥬~~
응답하라~~
다연. 17-11-09 06:50
 
꼴통님 있자나요
울 옥상 사진을 보여드리고픈디
사진도 몬올리고 올여름 자랑질 마니했는디 ㅎㅎ
다연. 17-11-09 06:52
 
자랑질 또 할까나요 ㅎㅎ
이번에 집수리 하믄서 외벽까정해서리
혼쭐났다네요 ㅎㅎ
근디 해놓으니 새집으로 변했다나요
에~~카더라 방송에 의하믄 ㅎㅎ
다연. 17-11-09 06:54
 
우리가 이사올때
뺄간신문에
카더라 방송에 의하믄
집 리모델링 젤루 잘한집이 우리집이라꼬
소문났다나요 후진동네라서 ㅎㅎ
다연. 17-11-09 06:55
 
글구 또 소문에 의하믄
옥상 젤루 이쁘게 해놓은집?이 또
글케 소문났다나요 ㅎㅎㅎ
다연. 17-11-09 06:56
 
ㅎㅎ일케 자랑질하는 재미로 산다눈 ㅎㅎㅎ
다연. 17-11-09 06:57
 
구래서리 옥상공원?을
달빛갤러리로 이름붙였다네요 ㅎㅎ
워띠요 ?
다연. 17-11-09 06:58
 
제가 만든 달빛갤러리를 보여줬더니
이 찻집 어디있나며 차한잔 마시고 싶다더라구요 ㅎㅎ
오호 통제라~~
다연. 17-11-09 06:59
 
사진은 구라?ㅎㅎㅎ더라구요
한때 울집 찍어서 올렸두만 중상류층집이라나 모라나
그때부터 사진이 70%는 구라라는걸 느꼈구먼요 ㅎㅎ
다연. 17-11-09 07:00
 
간만에 아홉고개 넘기고 ㅎㅎ
꼴통님 이따 또 놀러와서
고고씽할께요 오널도 화이팅이야요~~
다연. 17-11-09 07:09
 
어젠요 아침에 요기와서 쫌 놀다가
사우나도 못갔다눈 ㅎㅎㅎ
꼴통공주 17-11-25 00:23
 
아이구 다연님
죽을 죄를 지었습니다요.
머할라꼬 대답도 없는디
이카 긴긴 댓글을 주셨나이까

에고 삐진 진짜 이유를
오늘에서 알았고만유

다연님 용서 해 주이소
찐짜 미안합니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99 일편단심 민들레야~ (3) 초록운동장 06:29 8
798 윰방으로 오셔유 (37) 다연. 02-22 70
797 당신이 제일이지....... (46) 꽃살강 02-21 101
796 내일이야.” (23) 젊은나래 02-20 126
795 어느 중년부부의 모임에 (49) 다연. 02-19 202
794 내가 눈이 뒤집혔을때......ㅋㅋ (31) 꽃살강 02-19 157
793 우째 이런일이 ... (31) 초록운동장 02-18 177
792 문제라도?..... (20) 젊은나래 02-18 133
791 기뻐하고있는데... (28) 꽃살강 02-17 142
790 거듭 감사 드립니다 (33) DARCY 02-17 164
789 모니터 장수와 경찰이 ... (28) 초록운동장 02-16 192
788 다가가서 속삭였다 (21) 젊은나래 02-16 218
787 삼지연관현악단 특별 공연 ‘서울’ (20) 꽃살강 02-15 221
786 지하철에서 생긴일 (22) 다연. 02-14 286
785 한 청년이... (27) 초록운동장 02-14 221
784 어~~~ 이상타 (24) 다연. 02-13 246
783 제 몫을 이렇게...!” (33) 꽃살강 02-12 223
782 오늘의 명언ㅎㅎㅎ~~ (32) 다연. 02-12 257
781 시험지를 봤더니... (36) 젊은나래 02-11 276
780 공 개 사과 (35) 다연. 02-10 249
779 이유도 가지가지 ㅎㅎ (39) 다연. 02-09 247
778 DARCY님 쾌유를 빌어주세요~! (18) 물가에아이 02-08 223
777 건망증과 치매 구분방법 (30) 다연. 02-06 302
776 의사와 조폭이 ... (40) 초록운동장 02-06 307
775 흔들리는 전봇대나..... (49) 젊은나래 02-04 397
774 어~~그니깐 .... (39) 꽃살강 02-02 359
773 버스에서 초등학생의 감동적인 이야기 (7) 김현 02-02 369
772 슬프지만 아름다운 사랑이야기 (7) 김현 02-02 258
771 인생의 급수 (67) 초록운동장 02-01 439
770 선생님, 이쪽 눈도 (11) 꼴통공주 01-31 322
769 이런 ㅆ ㅃ ㄴ ㅏ (17) 꽃살강 01-30 344
768 사랑 알바 (26) DARCY 01-29 365
767 고해 성사하는 진짜 이유 (39) 꼴통공주 01-28 376
766 10 가지 착각 (14) 꽃살강 01-25 404
765 조상님의 수난시대 / 구 홈피에서 왔습니다..ㅎㅎ (14) 큐피트화살 01-24 356
764 고장난 한자 실력 (41) DARCY 01-22 523
763 아프진 않은데 .... (24) 꽃살강 01-21 445
762 입석표 (26) 꼴통공주 01-20 428
761 닭을 안 파는 이유 (8) 김용호 01-18 467
760 마누라와 애인의 차이 (4) 김용호 01-18 396
759 유머 넌센스 퀴즈 (5) 김용호 01-15 491
758 로빈손이 하는말.. (24) 꽃살강 01-14 450
757 다방에서 생긴 일 (5) 김용호 01-14 389
756 동창회 다녀온 아내 (6) 김용호 01-14 391
755 말실수 (27) 꼴통공주 01-12 449
754 비꼬는 듯한 말투로 (27) 꽃살강 01-12 346
753 대략난감 (66) DARCY 01-11 470
752 말안듯고 무슨짓을 ..... (48) 꽃살강 01-09 590
751 왜 자꾸 더듬어요 (36) DARCY 01-08 514
750 잔소리 (44) 꼴통공주 01-06 499
 1  2  3  4  5  6  7  8  9  10